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정화 반대’ 교사 90% 넘어, 두달 새 30% 가까이 폭증
교총도 10명 중 8명 반대, 4명 중 3명은 “국정교과서는 친일-독재 미화”
등록날짜 [ 2015년11월15일 19시15분 ]
 
【팩트TV】 박근혜 정권과 새누리당이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를 밀어붙이자, 이에 반대한 교사들이 대폭 늘었다. 두 달 전 설문조사 때는 10명 중 6명 정도였으나, 지금은 교사 10명중 9명이 반대하는 것으로 조사돼, 정부여당을 더욱 머쓱하게 만들었다.
 
기독교 교사 단체인 사단법인 '좋은교사운동'은 15일 전국 초·중·고 교사 852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90.4%가 중·고등학교 역사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했다고 밝혔다. '매우 반대'한다는 비율이 78.9%나 됐고, '반대'는 11.5%였다. 
 
‘국정화 찬성’을 밝힌 비율은 불과 8.8%에 그쳤다. 이는 좋은교사운동이 지난 9월 10일 발표한 설문조사 때 국정화 반대 교사가 62.6%였던 것과 비교하면 엄청난 변화다. 이처럼 정부가 국정화 강행 방침을 밝히고, 일마저도 졸속으로 진행하면서 두달 새 반대 의견이 폭증했다.
 
사진-고승은
 
또한 한국교총 지도부는 국정화 찬성을 입장을 밝혔으나 교총 소속 교사 대다수는 국정화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중 교총 회원인 103명의 80.6%가 국정화에 반대했다. 69.9%는 '매우 반대', 10.7%는 '반대'였다. 
 
교사들은 현재 교과서가 좌편향됐다는 정부의 주장에 대해서도 86%가 동의하지 않았다. 동의는 불과 11.4%에 불과했다.
 
교과서 국정화의 의도 역시 "친일·독재를 미화하기 위한 것"이라는 주장에도 4명 중 3명이 동의했다. 응답자의 46.8%가 이 같은 의견에 '매우 동의한다', 29%는 '동의한다'고 답변해 75.8%나 달했다. 
 
'국정화 역사 교과서를 통하여 국민들이 통일된 역사 인식을 가져야 한다'는 박근혜 대통령 주장에 대해서도 거의 10명 중 9명(89.7%)의 교사들은 동의하지 않았다. '동의한다'는 교사는 8.9%에 그쳤다.
 
‘검정제와 국정제 중 어느 것이 유익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도 84.2%가 '검정제'라고 답했고, 국정제라는 답은 6.9%에 불과했다.
 
 
.
올려 1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국정화 반대’ 시국선언 교사 298명, ‘스승의 날’ 표창대상에서 배제됐다
“김무성·황우여·이정현은 ‘역사쿠데타 세력’, 총선서 두고 보자!”
이준식 "국정교과서 집필기간? 6개월이면 충분"
박정희 ‘유신교과서’ 극찬한 이준식 후보자
‘편찬기준’도 없이 쓰여지는 국정교과서, 교학사 교과서 ‘재판’ 확실
청소년 1370명, UN에 ‘국정화 철회 권고’ 청원서 제출
“국정교과서, 근현대사 비중 40%로 축소…집필진은 여전히 ‘복면’에”
“역사학자 90%가 반대하고, 역사교사 절대다수가 반대하는데…”
국정교과서 ‘밀실 편찬’ 사실상 시인한 국사편찬위
13만 모인 민중총궐기, 충돌에 파묻힌 ‘11개 영역 22개 요구안’
“전경련, ‘위장계열사’ 자유경제원에 수십억씩 지원하며 국정화-선거 개입”
해외 대학생들도 ‘국정화 반대’ 성명…“5천년 역사 해석을 독점하려 하다니”
‘국정화 찬성’ 서명지마저, ‘차떼기 조작’ 파문
최민희 "수능까지 국정화하겠다는 거냐?"
새정치 “유신독재 때도 집필진 공개했는데…국정원보다 더 비밀이라니”
이재명 “국정교과서? 국방부·청와대·국정원에서 3명씩 뽑아 그냥 써 갈기지?”
황우여, 국정교과서 집필진 사전 미공개?…그러나 “모욕하면 엄중대처”
문재인 "국정교과서·누리예산 축소, 정치인으로서 분노와 책임 느낀다"
“국정교과서 쓰는 북한은 후진국” 지난해 총리실 문건 확인
학내 진입해 이대생 폭력진압한 경찰, 국정교과서 집필진은 ‘적극 보호’
“軍도 국정교과서 집필 참여“…정훈교재처럼 쓰겠다?
새누리 의원 중 ‘국정화 반대’는 불과 4명, ‘유승민 찍어내기’ 때와 판박이
“국정교과서는 신경끄고 이젠 민생 신경쓰자는 靑, 국민을 짐승으로 보는 건지”
“국정화 반대=용공세력” 이정현에 ‘뿔난’ 순천시민들
박근혜 "국정화 안되면, 북한에 사상적 지배받게 될 수 있다“
정청래 “박근혜·김무성·황교안·황우여·김정배, 제2의 을미사변 주동자”
이대 학생들, 프랑스 대통령에게 ‘박근혜 국정화’ 고발하다
현직언론인 4,713명도 ‘국정화 반대’…“언론인의 양심으로”
“편의점 알바 모집도 1~2주 걸리는데, 국정교과서 집필진을 엿새간 공모?”
국정교과서 집필진, ‘고대사 2명’만 공개-나머진 6일 동안 ‘급히 공모’
도올 김용옥 “우매한 국정화 강행, 세월호 사건과 똑같은 짓“
이재명 “국민 반대해도 국정화 강행? 민주공화국에서 여왕이 지배하는 전제군주국으로?”
문재인 “국정교과서는 종북교과서…자유민주주의 해치는 적”
도올 김용옥 “국정교과서? 박정희 위상도 거꾸로 추락할 것”
정청래 “박근혜, 본인의 양심까지 속이는 일은 자제해줬으면”
정청래 “박정희가 비밀독립군? 역사는 소설이 아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근혜 정권의 ‘편향적이지 않은’ 0.1% 교학사 교과서, 교실에선 ‘쓰레기’ 취급 (2015-11-20 18:15:45)
서울에 이어, 경기도 모든 중·고교에 친일인명사전 배치 (2015-11-13 16:2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