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청래 “박근혜·김무성·황교안·황우여·김정배, 제2의 을미사변 주동자”
“0.1%로 99.9%의 국민을 무력으로 진압할 수 있다고? 5년짜리 정권이 오천 년 역사를 입맛대로 재단할 수는 없다”
등록날짜 [ 2015년11월04일 18시55분 ]
 
【팩트TV】 정청래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은 4일 박근혜 정권이 역사교과서 국정화 확정고시를 강행한 데 대해 ‘제 2의 을미사변’이라고 규탄했다. 
 
정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120년전인 1895년(을미년) 10월 8일(양력) 일본에 의해 명성황후가 시해된 '을미사변'을 상기시킨 뒤, “2015년 11월 3일 제2의 을미사변이 일어났습니다. 대한민국의 헌법 정신과 가치가 시해되었다.”라고 질타했다.
 
그는 “역사는 제2의 을미사변의 주동자 박근혜, 김무성, 황교안, 황우여, 김정배를 똑똑히 기억할 것”이라고 단언했다.
 
정청래 최고위원(사진출처-새정치민주연합 홈페이지)
 
그는 이날자 <경향신문>의 만평을 거론하며 “박근혜 대통령은 아버지의 이름으로 역사의 심장을 쏘았다.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은 박 대통령이 쏜 총탄에 맞아 비틀거리고 있다. 여기에 함께 동조했던 황교안, 김무성, 황우여, 김정배. 역사가 기록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또한 그는 황교안 총리가 전날 대국민담화에서 발표한 내용에 대해 “감언이설로 국민을 현혹했다”고 질타했다. 그는 이승만 정권 수립 이후 최초로 발행했던 관보 1호에 ‘대한민국 30년 9월 1일’로 적혀 있다면서 “이것은 1919년 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 임시정부에 법통이 있다는 역사적 증거”라고 강조했다. 이른바 ‘건국절’을 제정하려는 뉴라이트 세력에 대한 일침인 셈이다.
 
그는 황 총리가 ‘(현행 검정교과서는) 6.25전쟁을 남북 공동 책임으로 기술하고 있다’고 강변한 데 대해서도 “‘1950년 6월 25일 새벽 북한군은 38도선 전역에서 전면적인 공격을 시작하였다’고 분명하게 기록하고 있고, 우리 아이들이 그렇게 배우고 있다”고 일축했다.
 
그는 나아가 황 총리가 뉴라이트 집필진이 서술한 교학사 교과서를 두둔한 데 대해서도 "99.9%가 교학사 뉴라이트 교과서를 거부하고 7종의 검·인정 교과서를 채택한 것이 바로 민심이고 진실"이라며 "0.1%의 뉴라이트 교학사 교과서를 채택하지 않았다 하여 0.1%로 99.9%의 국민을 무력으로 진압할 수 있다는 방식 자체가 바로 독재적 발상"이라고 질타했다.
 
그는 방송인 김제동씨가 ‘역사는 마음’이라고 말한 것을 언급하며 “마음마저 국정화할 수는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나아가 "이제 국정교과서 싸움은 시작됐다. 시민불복종 운동이 앞으로 전개될 것"이라며 "박근혜 정권이 지금 벌이고 있는 역사쿠데타는 결코 성공하지 못할 것이다. 5년짜리 정권이 오천 년의 역사를 입맛대로 재단할 수는 없다.“고 거듭 강조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김진애 前 의원 “정청래, 박근혜·새누리가 껄끄러워하는 의원인데…”
‘박근혜 정권 폭정시리즈’ 정청래 의원의 폭풍 트윗 ‘화제’
황교안의 ‘불타는 애국심’ 강요에, 손석희 “4대 의무를 다하는 게 애국”
출산은커녕 결혼도 힘든데, 김무성 “세 자녀 갖기 운동하자”
정청래 “안대희-김태호, 마포가 총리낙마자 처리장인가?”
정청래 “비겁한 김무성, 심약한 김태호에게 권하지 말고 나랑 붙어보자”
김무성, 수도권 출마 거부…“영도구서 심판 받겠다”
문재인 “YS 따르던 사람들의 ‘배반의 정치’ 보고 있다”
‘YS 최측근‘ 김덕룡 “YS는 유신시대의 국정교과서 철폐했는데…”
한완상 “YS 정치적 아들 자처하는 김무성-서청원, 치매 걸렸나?”
박근혜 정권의 ‘편향적이지 않은’ 0.1% 교학사 교과서, 교실에선 ‘쓰레기’ 취급
‘국정화 반대’ 교사 90% 넘어, 두달 새 30% 가까이 폭증
‘진박과 가박 자가진단법’ ‘친박 8대 족보’까지…21세기에 ‘한심한심’
사학법에 발끈해, 53일 장외투쟁-1년 반 국회 태업 벌였던 박근혜
김무성 “전국이 강남만큼 수준 높으면 선거 필요 없다”
박근혜 "국정화 안되면, 북한에 사상적 지배받게 될 수 있다“
권성동 “최몽룡 제자들이 무슨 권한으로 밤새 전화를…집단테러”
‘교학사 집필자’ 권희영 “체제적 가치엔 절대로 다양성 있을 수 없다”
이대 학생들, 프랑스 대통령에게 ‘박근혜 국정화’ 고발하다
“KBS·MBC·SBS, 문재인 대국민담화 생중계 거부…청와대 눈치보기 급급”
전우용 “정신이상자, 0.1%가 99%를 비난하는 걸 정상이라 여기는 자”…황교안에 직격탄
도올 김용옥 “우매한 국정화 강행, 세월호 사건과 똑같은 짓“
[풀영상] 대학생들 “국정교과서·노동개혁 맞서 총궐기하자”
이재명 “국민 반대해도 국정화 강행? 민주공화국에서 여왕이 지배하는 전제군주국으로?”
[풀영상] 도종환, 황교안 발표 조목조목 반박…“한 나라의 총리가 조목조목 거짓말을…”
479개 시민사회단체 “오늘 민주주의와 역사교육은 죽었다”
황교안 “99.9%가 편향적 교과서 선택, 교학사 교과서 선택은 단 3곳”
이재명 “박근혜·황우여는 종북빨갱이, 국보법으로 처벌”…‘역풍’ 맞은 교육부 ‘황당’ 웹툰
정청래 “박근혜, 본인의 양심까지 속이는 일은 자제해줬으면”
이재명 “머슴이 ‘국정화 반대하면 주인 아니다’라는 희대의 X소리까지”…이정현에 직격탄
정청래 “박근혜, 박정희 42년전 연설 그대로 베꼈다”
정청래 “박정희가 비밀독립군? 역사는 소설이 아니다”
이재명 “북한 따라서 국정화하자는 새누리 이명수, 국가보안법으로 고발한다”
정청래 “답없는 F학점 박근혜, 덩칫값 못하는 김무성”
정청래 “박근혜가 원하는 건, 김일성 우상화 보는듯한 뉴라이트 대안교과서”
정청래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북한 욕하면서 북한 따라하기…종북정권이냐?”
이재명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전국민 ‘일베 만들기’냐?”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권성동 “최몽룡 제자들이 무슨 권한으로 밤새 전화를…집단테러” (2015-11-05 11:21:17)
“국방부, DMZ 지뢰폭발로 부상당한 곽중사 치료비 지급 안한다” (2015-11-04 18:3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