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청래 “박근혜, 본인의 양심까지 속이는 일은 자제해줬으면”
11년전 노태우와의 대화 빈축…“문재인 대표나 도종환 의원이 했음직한 발언”
등록날짜 [ 2015년10월30일 16시17분 ]
 
【팩트TV】 정청래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은 30일 ‘문답형 발언’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의 180도 말바꾸기를 비판했다.
 
정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확대간부회의에서 “문제를 하나 내겠다. 아이들 시험 방식으로 내겠다. 다음 소개될 발언은 누가 발언했는가”라고 말했다.
 
지난 2004년 8월, 노태우 씨를 만났을 때 박근혜 한나라당 의원의 발언 내용 중(사진출처-SBS 영상 캡쳐)
 
“역사는 정말 역사학자와 국민들의 몫이라 생각한다. 정치인들이 역사를 재단하려고 하면 다 정치적인 의도와 목적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제대로 될 리도 없고, 나중에 항상 문제가 될 거거든요, 정권이 바뀌면 또 새로 해야 하고”
 
그는 이어 이 발언은 누가 했는가. 1번 문재인, 2번 도종환, 3번 박근혜, 4번 강만길(고려대 명예교수, 근현대사 학자)이라고 말했다. 그는 정답이 “3번 박근혜”라고 말했다. 그는 “문재인 대표나 도종환 의원이 했음직한 발언”이라고 언급했다.  
 
정 최고위원이 소개한 내용은, 지난 2004년 8월 20일 박 대통령(당시 한나라당 대표)이 노태우 씨를 만난 자리에서 한 말이다. 그는 “본인의 양심까지 속이는 일은 자제해줬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최근 박 대통령은 국회 시정연설에서 “역사를 바로잡는 것은 정쟁의 대상이 될 수 없고 되어서도 안되는 것”이라며 “역사교육을 정상화시키는 것은 당연한 과제이자 우리 세대의 사명”이라며 국정교과서 강행 방침을 확고히 한 가운데, 참여정부 때의 입장과 180도 바뀐 태도를 보여 빈축을 사고 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정청래 vs 박근혜’…“이 판넬을 박근혜에 선물하고 싶다”
‘국정화 반대’ 교사 90% 넘어, 두달 새 30% 가까이 폭증
사학법에 발끈해, 53일 장외투쟁-1년 반 국회 태업 벌였던 박근혜
정청래 “박근혜·김무성·황교안·황우여·김정배, 제2의 을미사변 주동자”
“황우여, 확정고시 빨리하는 게 ‘수능’ 때문이라고…”
국정화 강행에 반발한 새정치, 철야농성 돌입…“국민 상대로 선전포고하다니”
“최소한의 예의도 없는 막무가내 정권, 국민무시가 국가대표급”
[풀영상] 대학생, 청소년, 역사학자 등 1만 모여 외친 “국정교과서 안돼“
[풀영상] “국정교과서 막아내도록 끝까지 싸우겠다” 거리 나온 대학생들의 외침
박근혜, 10년전 참여정부 땐 “역사는 국민과 역사학자가 판단해야”
이재명 “머슴이 ‘국정화 반대하면 주인 아니다’라는 희대의 X소리까지”…이정현에 직격탄
“국정교과서 반대하면 국민 아니다?” 새누리 이정현 발언 ‘논란’
정청래 “박근혜, 박정희 42년전 연설 그대로 베꼈다”
정청래 “박정희가 비밀독립군? 역사는 소설이 아니다”
정청래 “박근혜가 원하는 건, 김일성 우상화 보는듯한 뉴라이트 대안교과서”
정청래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북한 따라하는 종북교과서”
이재명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전국민 ‘일베 만들기’냐?”
황우여 “한국사 국정교과서, 박근혜가 지시했다”
정청래 “고영주, 北김정일 극찬한 박근혜도 공산주의자?”
“역사교과서 국정화, 첫 지시는 박근혜”
황우여 “9월까지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매듭”, 결국 북한처럼?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재인·박원순·안철수 선친도 친일‘ SNS 유포…’십알단‘ 망령이 스멀스멀? (2015-10-30 17:40:45)
김문수 “한국은 박근혜, 북한도 김정은 중심으로 뭉쳐야”에, 진중권 “과연 조선은 하나다” (2015-10-30 14:1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