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역사교과서 국정화, 첫 지시는 박근혜”
‘친일·독재 미화’ 교학사 교과서 외면당하자마자, 국정화 지시 정황 드러나
등록날짜 [ 2015년09월10일 10시50분 ]
 
【팩트TV】 최근 역사교과서 국정화를 정부여당이 비난여론에도 강행하려는 등 논란을 자초하고 있는 가운데, 이같은 내용을 교육부에 처음 지시한 사람은 박근혜 대통령인 것으로 드러났다. 
 
도종환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9일 공개한 교육부 공문(2015년 6월2일)에 따르면, 교육부는 ‘대통령 지시사항(역사교과서 관련 제도 개선) 실적 제출’이라는 제목으로 교과용도서 발행체제의 개선 방향 및 대국민인식 현황조사 협조 공문, 역사과 교육과정 시안 개발 기초 연구 관련 공문 등 4개 문서를 제출했다.
 
박정희 유신독재 시기에 채택됐던 국정교과서(사진출처-민족문제연구소 동영상 캡쳐)
 
박 대통령의 ‘역사교과서 제도 개선’ 지시일은 2014년 2월 13일로 적혀 있다. 당시는 정부여당이 극찬한 친일·독재 미화 파문을 부른 교학사 역사 교과서가 채택률 0%대로 시장의 철저한 외면을 받았을 때다. 
 
도종환 의원은 “올해 상반기에도 청와대의 압력이 심했고, 역사교과서 국정화가 대통령 지시로 움직인다는 정황”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교육감과 다수의 사회과 교사들도 국정화에 압도적으로 반대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김태년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9일 밝힌 자료에 따르면, 전국 17개 시·도 교육감 가운데 김복만 울산 교육감만 빼고, 16명의 교육감 모두가 한국사 국정화에 반대하는 것으로 파악된 바 있다. 
 
또한 김 의원이 전국 중·고교 사회과 교사 2만 4195명을 대상으로 4~8일 닷새간 국정교과서의 찬반 여부를 물은 결과(응답자 1만 543명, 응답률 43.5%) ‘반대한다’고 답한 교사는 77.7%(8188명)로 압도적이었다. ‘찬성’은 19.8%(2085명)에 그쳤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사학법에 발끈해, 53일 장외투쟁-1년 반 국회 태업 벌였던 박근혜
[풀영상] “구겨진 종이를 핀다고 새 종이가 될까요?” 전국서 모인 ‘국정화 거부’ 청소년들
정청래 “박근혜, 본인의 양심까지 속이는 일은 자제해줬으면”
“국정교과서 강행? 새누리 정권 연장의 꿈”…밤샘농성 들어간 청년들
새정치 “김무성, 검정교과서가 주체사상 가르쳤다고? 교과서나 읽어봤냐”
정부, 12일 ‘한국사 국정교과서’ 강행…황우여 직접 발표 예정
이재명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전국민 ‘일베 만들기’냐?”
황우여 “한국사 국정교과서, 박근혜가 지시했다”
문재인 “국정교과서 강행? 역사왜곡 넘어 친일·독재 정당화하려는 것”
‘국사교과서 국정화’ 총대 맨 청와대, 맞장구치는 새누리
새누리, ‘국정화’ 압박 위해 역사교과서 개선특위 구성…위원장엔 김을동
교육감 14인 “국민 역사관을 국가가 통제하겠다니”…국정화 중단 촉구
“5.16은 군사혁명, 6월 항쟁은 경찰의 수난기”…경찰은 이렇게 배운다
새정치-시민단체 연대해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나선다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높아지는 목소리
황우여 “9월까지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매듭”, 결국 북한처럼?
교사 4명중 3명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안 돼”
황우여 “역사는 하나로 가르쳐야”…김무성에 화답하듯 ‘국정화’ 시사
정부여당, 또다시 ‘역사교과서 국정화’ 추진
김무성 “국어·역사교과서, 반드시 국정화하겠다”
고교 한국사, ‘근현대사’ 비중 줄인다…국정화에 이어 논란 예고
황우여 “역사는 한가지 교과서로 가르쳐야” 국정화 시사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정치 “최경환·정종섭 탄핵소추안 14일 제출” (2015-09-10 12:22:56)
[풀영상] 문재인 "혁신안 통과 안 되면 당대표 물러나겠다" (2015-09-09 15:2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