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누리, ‘국정화’ 압박 위해 역사교과서 개선특위 구성…위원장엔 김을동
조원진 “황우여, 눈치 보지 말고 빨리 대책 내놔라”
등록날짜 [ 2015년10월01일 11시51분 ]
 
【팩트TV】 김무성 대표를 필두로 툭하면 역사교과서 ‘국정화’를 언급하는 새누리당이 당내에 역사교과서 개선특별위원회를 구성한다.
 
새누리당은 1일 김을동 최고위원을 위원장으로 하는 특위를 구성했으며, 조만간 당 지도부와 함께 간사 및 위원 구성, 향후 활동 계획 등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역사교과서 ‘국정화’ 방안 등을 추진하기 위해서다.
 
김을동 최고위원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역사교과서 왜곡 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역사왜곡이 우리 사회 전반적으로 만연해 있는데 이를 바로 세우기 위한 활동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박정희 유신독재 시절에 도입됐던 국사 국정교과서(사진출처-민족문제연구소 영상 캡쳐)
 
한편 친박계인 조원진 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는 한국사교과서 국정화에 미온적인 황우여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에 대해 "도대체 역사교과서를 바꾸겠다는 생각이 있는 건지, 교육부장관이나 교육부 지도부들이 역사교과서에 대한 생각을 어떻게 갖고 있는 것인지, 누구 눈치를 보고 있는 것인지"라며 맹비난을 퍼부었다. 
 
최근 황 부총리는 국정화를 대신해 검정 교과서의 편차를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해 보고하라는 '특별지시'를 교육부에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역사교과서 국정화에 대해 학계는 물론, 시민사회단체의 반발이 거세기 때문에 한발 물러선 것으로 보인다.
 
조 원내수석은 "정부는 국민의 눈높이에 맞춰서 역사교과서에 대한 대책을 내면 되는 것"이라며 "야당 눈치 더 이상 보지 말고, 전교조 눈치 더 이상 보지 말고, 국민 분열시키는 역사교과서를 국민 통합시키는 역사교과서로 만드는 작업에 정부가 빨리 대책을 내야 한다."며 거듭 국정화 강행을 압박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박근혜·아베가 역사왜곡에 뜻을 함께” 새정치 홍보물에 새누리 발끈
“국정교과서 강행? 새누리 정권 연장의 꿈”…밤샘농성 들어간 청년들
정청래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북한 따라하는 종북교과서”
정부, 12일 ‘한국사 국정교과서’ 강행…황우여 직접 발표 예정
이재명 “박근혜식 국정교과서? 전국민 ‘일베 만들기’냐?”
황우여 “한국사 국정교과서, 박근혜가 지시했다”
문재인 “국정교과서 강행? 역사왜곡 넘어 친일·독재 정당화하려는 것”
‘국사교과서 국정화’ 총대 맨 청와대, 맞장구치는 새누리
교육감 14인 “국민 역사관을 국가가 통제하겠다니”…국정화 중단 촉구
새정치연합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는 천인공노할 일”
“역사교과서 국정화, 첫 지시는 박근혜”
새정치-시민단체 연대해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나선다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높아지는 목소리
황우여 “9월까지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매듭”, 결국 북한처럼?
교사 4명중 3명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안 돼”
황우여 “역사는 하나로 가르쳐야”…김무성에 화답하듯 ‘국정화’ 시사
정부여당, 또다시 ‘역사교과서 국정화’ 추진
김무성 “국어·역사교과서, 반드시 국정화하겠다”
고교 한국사, ‘근현대사’ 비중 줄인다…국정화에 이어 논란 예고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주선 “천정배·박준영과 합치는 건 당연” (2015-10-01 12:41:35)
새정치 "원유철 2+2회담 제안 어처구니없다" (2015-10-01 11:4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