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편의점 알바 모집도 1~2주 걸리는데, 국정교과서 집필진을 엿새간 공모?”
정의당 “사실상 집필진이 내정돼 있음을 실토한 셈”…뉴라이트 집필진 참여한 ‘교학사 교과서’ 재판 될 것
등록날짜 [ 2015년11월04일 14시42분 ]
 
【팩트TV】 정의당은 4일 김정배 국사편찬위원장이 국정 국사교과서 집필진을 오는 9일까지 엿새동안 공모하겠다고 한 것에 대해 “6일간이라는 단기간에 집필진을 공모하겠다는 말에서는 이 교과서가 얼마나 졸속으로 만들어질지 뻔히 예상할 수 있다.”고 힐난했다.
 
한창민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말한 뒤 “동네 편의점에서 알바를 구해도 1,2주는 걸리는 것이 보통”이라고 지적했다,
 
사진출처-YTN 뉴스영상 캡쳐
 
그는 나아가 “그런데 국가 대계의 기틀인 교과서 집필진 구성을 이렇게 뚝딱 해치우겠다니 실소를 금할 수 없다. 공모니 뭐니 하는 것은 그냥 요식행위 아닌가”라며 교육부가 행정예고 20일 기간동안 반대의견을 전혀 수렴도 하지 않은 것과 마찬가지가 될 거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는 사실상 집필진들이 내정돼 있다는 것을 실토한 셈이다. 그리고 거의 모든 역사학자들과 교사들이 거부 선언을 한 마당이니 어떤 이들이 내정돼 있을지는 굳이 살펴보지 않아도 될 것 같다.”면서 “이미 거론되는 인물들의 면면을 보면 위헌적인 1948년 건국을 주장하고, 일제의 침략행위를 일본의 입장에서 서술하며, 독재정권과 재벌을 국가발전의 주역으로 여기는 이들”이라며 교학사 교과서처럼 ‘뉴라이트’ 집필진이 쓰게 될 것이 뻔하다고 단언했다.
 
그는 “국사편찬위원장의 입을 빌렸지만, 한 마디 한 마디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올바른 역사관’이라는 망상에 대한 집착이 고스란히 드러났다.”면서 “하나를 보면 열을 안다. 집필진부터 엉망으로 구성되고, 편파적이고 졸속적으로 만들어질 국정 역사교과서는 절대 태어나서는 안 된다.”며 거듭 국정교과서 거부 방침을 분명히 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1948년 8월 15일이 건국절로 국정교과서에 표기된다면?” 前 국사편찬위원장의 우려
청소년 1370명, UN에 ‘국정화 철회 권고’ 청원서 제출
‘국정화 반대’ 교사 90% 넘어, 두달 새 30% 가까이 폭증
‘국정화 찬성’ 서명지마저, ‘차떼기 조작’ 파문
이재명 “국정교과서? 국방부·청와대·국정원에서 3명씩 뽑아 그냥 써 갈기지?”
‘뽀뽀’ 논란 최몽룡 “국정교과서 집필진 사퇴하겠다”
박근혜 "국정화 안되면, 북한에 사상적 지배받게 될 수 있다“
최몽룡 “나는 방패막이, 靑수석이 술마셨어도 국정화 회견장 나오라 해”
권성동 “최몽룡 제자들이 무슨 권한으로 밤새 전화를…집단테러”
‘교학사 집필자’ 권희영 “체제적 가치엔 절대로 다양성 있을 수 없다”
현직언론인 4,713명도 ‘국정화 반대’…“언론인의 양심으로”
국정교과서 집필진, ‘고대사 2명’만 공개-나머진 6일 동안 ‘급히 공모’
전우용 “정신이상자, 0.1%가 99%를 비난하는 걸 정상이라 여기는 자”…황교안에 직격탄
도올 김용옥 “우매한 국정화 강행, 세월호 사건과 똑같은 짓“
황교안 “99.9%가 편향적 교과서 선택, 교학사 교과서 선택은 단 3곳”
“황우여, 확정고시 빨리하는 게 ‘수능’ 때문이라고…”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BS·MBC·SBS, 문재인 대국민담화 생중계 거부…청와대 눈치보기 급급” (2015-11-04 15:22:48)
[풀영상] 문재인 "국정화저지에 모든 법적·제도적 수단 동원하겠다" (2015-11-04 11:1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