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명박 4대강, 빚더미 올랐다고 이자에 원금까지 혈세로 갚아달라?
8조원 빚진 수자원공사…내년 이자 갚는데 3천억원, 원금 갚는데 390억원 지원해달라
등록날짜 [ 2015년07월01일 15시43분 ]
 
【팩트TV】 국토교통부가 MB의 4대강 사업으로 인한 수자원공사 부채 원금을 상환하기 위해 내년 예산에 390억원을 신청했다. 
 
<경향신문>에 따르면 1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이미경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확보한 국토부의 2016년 예산안에선, 4대강 사업으로 인한 수공의 부채 이자를 갚는데 3010억원, 원금을 갚는데 390억원을 책정했다. 
 
국토부는 수공이 2009년부터 4대강 사업을 하면서 진 빚 8조원에 대한 이자를 지원해 왔는데, 내년부터는 원금도 지원하겠다는 것이다. 국토부의 요청대로 지원이 확정되면 정부가 7년동안 4대강 부채로 인해 쓴 돈만 1조 8,000억원을 넘는다. 
 
22조원이 들어간 것으로 추정되는 4대강에, 막대한 이자까지 딸려붙는 셈이다. 오천년의 세월 동안 매일 천만원씩을 모아도 4대강에 쓴 천문학적 혈세에 비하면 턱없이 모자란다.
 
낙동강의 ‘녹조라떼’ (사진출처-대구환경운동연합)
 
국토부와 수공은 4대강 사업으로 발생한 8조원의 부채를 해결하기 위해 원금 지원이 불가피하단 입장이지만, 4대강 사업와 관련해 MB와 관련자들에게 책임을 묻지 않고, 부채 상환 계획도 없이 무작정 막대한 혈세를 투입하는 셈이다. 
 
국토부는 지난해에도 올해 4대강 사업 원금 지원으로 800억원을 신청했지만, 여론이 좋지 않자 기재부가 “아직 4대강 사업이 진행 중”이라는 이유로 최종 정부안에서 제외한 바 있다.
 
서명교 국토부 수자원국장은 이날 “올해엔 실질적으로 4대강 사업이 완료된다고 봤기 때문에 내년 예산에 포함시켰다. 정부의 재정상황을 감안해 규모는 지난해 800억원에서 390억원으로 줄였다.”고 말했다. 서 국장은 “국토부는 수공에 부채가 계속 쌓이면 결국 국민에게 부담이 되기 때문에 부채를 빨리 해결해야 한다는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미경 의원은 이날 국토위 전체회의에서 국토부가 4대강 사업 부채에 대한 전반적인 상환 계획도 마련하지 않은 채 은근슬쩍 예산을 끼워넣었다고 비판했다. 
 
이 의원은 “국토부는 올해 2월까지 4대강 사업 수공 부채 해결방안을 내놓기로 했는데, 그 방안은 마련하지 않고, 지난해보다 금액만 줄여서 예산에 끼워넣었다.”고 지적했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4대강 고발 자료제출은 수천페이지, 검찰 불기소 통지는 단 4페이지”
3조 들인 ‘4대강 생태공원’, 또 돈 들여 원상복구?
정부-새누리 “지류 정비하겠다”…‘4대강 시즌2’ 돌입?
끝없는 이명박 4대강의 재앙, 홍수 막겠다더니 피해만 가중?
또 ‘줄줄’ 새는 4대강 보, 4개보에서 29개 지점 ‘누수’
4대강을 ‘호수’로 규정한 환경부, 또 엄청난 혈세 투입 시도?
“22조원 쏟아부은 4대강, 홍수예방 효과도 ‘역시’ 미미”
가는 곳마다 ‘세일즈 순방 성과’ 떠들던 이명박, 또 ‘뻥튀기’였다
[풀영상] “토요일은 쥐 잡는 날!” 이명박 집 앞까지 구속 촉구 시가행진
“박근혜, 4대강 담합건설사들 광복절 특사한 이유 밝혀라”
3년간 96조 풀고도, 빚 136조 폭증한 박근혜 정권
이명박 “빚내기, 후대에 큰 부담 떠넘길 수 있다”
“한강 하류 녹조-물고기 집단폐사 원인, 4대강 신곡수중보”
‘재개’한 민상토론…외압설 떨쳐낸 MB 4대강 신랄한 풍자
윤성규 환경장관 "MB 4대강사업 때문에 녹조 피할 수 없어“
김을동, 이번엔 메르스 대란 거론하며 “4대강 담합건설사 선처해야”
최악 가뭄에 논바닥 쩍쩍 갈라져도…4대강은 무용지물
이준구 교수 “MB 패거리들, 4대강 댐이 가뭄에 큰 역할 했다고?”
낙동강 4년연속 “녹조라떼”…이명박 4대강의 재앙
낙동강, 물고기에 이어 새우도 무더기 폐사…MB 4대강 재앙 확산
MB의 4대강 ‘로봇물고기’, 결국 고철덩어리 신세
‘4대강 벌레’ 큰빗이끼벌레, 낙동강에 또다시 출몰
‘뻔뻔’ 이명박, 대구 4대강 보 찾아 “물, 인류에 가장 주요”
이재명 “부자감세-자원외교-4대강…이런 것만 안 해도 복지 해결”
[여론조사] 국민 10명중 7명, 4대강 국정조사 찬성
이명박의 재앙…4대강·자원개발로 공기업 빚 32조 ‘폭증’
시민단체 “4대강 부실 조사, 이명박에 면죄부 줬다”
4대강 조사위 “일부 부작용 있지만, 성과 거뒀다” 강변
4대강 16개 보 유지보수비, 1년새 2배 껑충
정부, 4대강 ‘녹조라떼’ 알고도 ‘묵인’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2조원 쏟아부은 4대강, 홍수예방 효과도 ‘역시’ 미미” (2015-09-17 10:49:11)
“한강 하류 녹조-물고기 집단폐사 원인, 4대강 신곡수중보” (2015-06-29 18:2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