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위안부 피해 할머니 ‘개별 접촉’ 몰래 시도한 외교부, ‘이간질’ 파문
피해 할머니들 ‘분열’시켜, ‘굴욕’ 합의 물타기 시도?
등록날짜 [ 2016년01월12일 14시51분 ]
 
【팩트TV】 한일 정부간의 일본군 위안부 합의와 관련, 피해자 할머니들은 물론 여론의 질타 목소리가 점점 높아지자 외교부는 피해자 할머니들과 개별 접촉에 나서, 합의 수용 설득에 나섰다.
 
박근혜 정권이 ‘굴욕적 밀실합의’라는 질타를 수없이 받자, 대표성 있는 협의기구를 외면한 채 피해자들을 이간질하려는 것이 아니냐는 논란을 부추길 전망이다.
 
<한겨레> <오마이뉴스>등에 따르면, 11일 오후 외교부 관계자들은 서울 강서구 등촌동의 한 아파트에서 가족과 따로 사는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의 집을 몰래 방문한 사실이 확인됐다.
 
사진-고승은
 
이들 관계자들은 피해자 할머니들을 개별적으로 만나 이번 합의 내용을 설명하고, 10억 엔으로 설립될 재단의 지원금 수령을 종용하려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무수행’이라고 찍힌 외교부의 스타렉스 차량에 타고 할머니를 찾아온 외교부 관계자들은 주위에 대기하고 있던 취재진들의 질문에 대답도 않고 황급히 도망쳤다. 경기 광주의 나눔의 집 등 쉼터에서 공동생활하지 않고 홀로 또는 가족과 살고 있는 할머니는 생존 피해자 46명 가운데 20여명이다. 피해 할머니들을 분열시키고, 졸속 합의에 대한 질타도 물타기하려는 시도인 셈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위안부 합의 다음날인 지난달 29일 임성남 외교부 1차관을 정대협 쉼터에, 조태열 외교부 2차관을 나눔의 집에 보내 피해자 할머니들에게 이해를 촉구했으며, 11일에도 대통령 직속 기구인 국민대통합위원회의 한광옥 위원장과 위원들이 나눔의 집을 방문한 바 있다. 한광옥 위원장은 “대승적 차원에서 이해해주시고 앞으로도 정부를 믿어달라”고 할머니들에 촉구했다.
 
외교부 등이 이같은 공개적인 접촉을 넘어, 피해자와의 개별접촉까지 비밀리에 시도했다는 것은 오는 13일 있을 박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을 앞두고, 굴욕적인 위안부 합의 관련 반발여론을 무마하기 위한 후속행동을 비밀리에 하고 있는 셈이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굴욕’ 위안부 합의에, 피해자 할머니들 헌법소원 제출
UN “위안부 피해자 외면한 합의” 지적에도, 정부는 “최대한 반영했다”
“‘굴욕’ 위안부 합의 폐기하라“, 3.1절 울려 퍼진 외침
‘위안부’ 삭제된 초등 국정교과서, ‘박정희 업적(?)’은 줄줄줄…
“위안부 강제동원 증거 없다” 일본 정부에 맞장구치는 박근혜 정권?
초등학교 국정교과서에 ‘성노예’ ‘위안부’ 완전 빠졌다
‘밀실’ 국정화, ‘굴욕’ 위안부 합의도 업적이라 자뻑하는 박근혜 정권
8차 토요시위 “3월1일 손잡고 함께해주세요”
정대협 “외교부, 굴욕합의 지켜내려고 할머니들 이간질에 숫자놀음까지”
김영종 종로구청장 “소녀상 이전은 없다. 앞으로도 소녀상 많이 사랑해달라”
아베의 위안부 ‘법적 책임’ 부인에 박근혜 응답은? 청와대는 ‘공개 거부’
박근혜 정권의 ‘굴욕’ 합의 때문에,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이 일본에서 ‘무효’ 외친다
박근혜에 보내는 국민소환장 “23일 14시까지 소녀상 앞으로 출석하길 바람”
정청래 “정대협 수사하겠다는 경찰, 황당한 해명 내놨다”
아베, 친박좌장 서청원 만나 ‘불가역적’ 쐐기 박다
문재인 “박근혜, ‘소녀상 철거’ 떠드는 일본 정부엔 한마디 반박도 못하면서”
경찰, 정대협 수사 착수 파문…이젠 위안부 피해 할머니까지 겨냥?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박근혜 정권, 일일이 방문해 설득하는 짓 그만두라”
정청래 “박근혜-아베 통화내용, 전격 공개하라!”
위안부 피해 할머니 ‘격노’에, 또 기름 끼얹은 박근혜
‘위안부 유네스코 등재’ 발 뺀 김희정 “기록 그대로 남겨야”
아베 “소녀상 이전될 것” “박근혜에 사죄 언급했으니 그것으로 끝”
‘위안부 유네스코 등재’마저도 철회, ‘굴욕’ 합의 끝나기가 무섭게…
주말 서울광장서 울려 퍼진 “소녀상을 지키자!” “위안부 굴욕 합의는 무효다!”
'굴욕적' 질타에도 "위안부 합의, 최선 다한 결과"라는 여가부장관 후보자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 “내가 해결하지 않으면…”
김복동 위안부 피해 할머니 "수작하지 말고 아베 진심으로 사죄해야"
정청래, 위안부 ‘졸속 합의’ 극찬한 반기문에 “이게 UN입장인지?”
이재명 시장이 비유한 ‘박근혜 주도’ 위안부 졸속 협상
‘굴욕적 협상’에도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성토에도, 새누리는 ‘극찬’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우리 할머니들이 죽기를 바랐는데 안 죽으니까 죽이는 것”
‘법적 책임’ ‘강제 징용’ 모두 빠진 위안부 합의, 할머니들 ‘격노’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진보연대 "북한, 비핵화 노력 예외 아니다" (2016-01-12 16:08:05)
세월호가족, 단원고 졸업생에게 "잘 견뎌줘서 고마워" (2016-01-12 12:06: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