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근혜에 보내는 국민소환장 “23일 14시까지 소녀상 앞으로 출석하길 바람”
23일째 추운 날씨에도 소녀상 지키는 대학생들에 ‘소환장’ 남발하는 경찰에 항의
등록날짜 [ 2016년01월21일 17시36분 ]
 
【팩트TV】 박근혜 정권의 위안부 굴욕 합의에 반발, 추운 날씨에도 23일째 일본대사관 앞 소녀상 옆에서 노숙농성을 이어가고 있는 대학생들이 박근혜 대통령 앞으로 국민소환장을 보냈다.
 
21일 오후 한일 일본군 ‘위안부’ 합의 무효를 위한 대학생 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는 회원들에게 출석요구서를 보낸 종로경찰서 앞에서 ’소녀상 지키는 대학생 표적수사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소환장을 공개했다.
 
사진출처-소녀상을 지켜주세요 페이스북 페이지
 
이들이 적은 ‘박근혜 귀하에 대한 국민소환장’에는 ▲돈과 역사를 거래한 죄 ▲국민을 배신한 죄 ▲잘된 합의라 거짓말한 죄 ▲대학생의 방한용품을 빼앗은 죄 ▲소녀상의 거주이전의 자유를 침해한 죄 등을 명시했고, “2016년 1월 23일 14시까지 소녀상 앞으로 출석하길 바란다”고 적었다.
 
경찰은 대책위가 열었던 집회·문화제·기자회견에 대해 조사할 것이 있다며, 해당 단체 회원 8명에게 소환장을 보내 빈축을 사고 있다. 경찰은 기자회견에서 구호를 외치거나, 신고인원보다 참가자들이 많았다는 이유로 ‘불법’이라고 강변하고 있다.
 
이들은 항의 기자회견에서 "굴욕적인 한일 협상을 무효하고 소녀상을 지키기 위해 지난해 연말부터 지금까지 노숙농성을 하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대한민국 경찰은 소환장을 남발하고 있다."며 "경찰은 국민의 권리와 자유를 탄압하는데 법이란 이름의 폭력을 행사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그러면서 "지금 대학생들을 잡아가는 것은 소녀상 철거 수순을 밟겠다는 것"이라며 "큰 나무를 베기 전 주변 나무를 정리하는 것처럼 대학생들의 농성을 그만두게 하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한편 이날 소환장을 받은 8명 가운데 개인 사정으로 출석하지 못한 2명을 제외한 나머지 6명은 이날 기자회견을 마치고 종로경찰서에 출석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일본은 박근혜에 ‘소녀상 철거’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있다
“‘굴욕’ 위안부 합의 폐기하라“, 3.1절 울려 퍼진 외침
정의당 “총선 첫 번째 약속, 굴욕적 위안부 합의 청문회 추진”
“위안부 강제동원 증거 없다” 일본 정부에 맞장구치는 박근혜 정권?
8차 토요시위 “3월1일 손잡고 함께해주세요”
김영종 종로구청장 “소녀상 이전은 없다. 앞으로도 소녀상 많이 사랑해달라”
아베의 위안부 ‘법적 책임’ 부인에 박근혜 응답은? 청와대는 ‘공개 거부’
박근혜 정권의 ‘굴욕’ 합의 때문에,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이 일본에서 ‘무효’ 외친다
문재인 “박근혜, ‘소녀상 철거’ 떠드는 일본 정부엔 한마디 반박도 못하면서”
경찰, 정대협 수사 착수 파문…이젠 위안부 피해 할머니까지 겨냥?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박근혜 정권, 일일이 방문해 설득하는 짓 그만두라”
위안부 피해 할머니 ‘격노’에, 또 기름 끼얹은 박근혜
아베 “소녀상 이전될 것” “박근혜에 사죄 언급했으니 그것으로 끝”
위안부 피해 할머니 ‘개별 접촉’ 몰래 시도한 외교부, ‘이간질’ 파문
정청래 “경찰, 엄동설한에 소녀상 지키는 대학생들에게까지…”
‘소녀상 지키기’ 대학생들에 소환장 남발도 모자라, 강제소환까지 언급한 경찰
주말 서울광장서 울려 퍼진 “소녀상을 지키자!” “위안부 굴욕 합의는 무효다!”
'소녀상 지키기' 노숙 대학생들에 소환장 남발하는 경찰…"일본 순사스럽다"
“소녀상을 지켜주세요” 일본대사관 앞에서 밤샘농성 들어간 학생들
“소녀상 철거해야 10억엔 낸다. 한국 정부도 적극 나선다”…일본 언론들 ‘줄줄이’ 보도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팩트TV] 오늘의 생중계 일정(1월 22일) (2016-01-22 11:51:24)
참여연대 “박근혜정부 경제민주화 주장은 사기극” (2016-01-21 15:1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