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의당 “총선 첫 번째 약속, 굴욕적 위안부 합의 청문회 추진”
김제남 “박근혜, 3.1절 앞두고 위안부 합의 무효 선언하라”
등록날짜 [ 2016년02월28일 17시01분 ]
 
【팩트TV】 정의당은 28일 지난해말 박근혜 정권이 강행한 ‘굴욕적’ 위안부 합의에 대해 청문회 및 재협의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제남 정의당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고 사회 정의를 실현하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20대 총선 첫 번째 약속으로 일제 식민지시대의 억압과 고통, 국가로부터 외면을 받아온 위안부 할머니들의 명예회복을 위해 굴욕적인 '위안부 합의' 청문회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사진-고승은
 
지난 25일 필리버스터 7번째 주자로 나서, 7시간6분간 연설한 김 의원은 서울 은평을 지역구 출마를 밝힌 상태다.
 
김 의원은 이어 "위안부 합의는 친일청산을 하지 못한 우리나라의 왜곡된 역사이자 굴종의 역사 결과"라며, "올바른 역사와 사회 정의 실현을 위한 첫 걸음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명예회복인 일본의 진심어린 사죄와 법적 배상부터 시작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꼬집었다.
 
그는 나아가 “박근혜 대통령은 3.1절을 앞두고 위안부 합의 무효를 선언하라”며 “3.1절에 굴욕적인 위안부 합의에 대한 청문회 추진에 대한 입장을 밝혀달라. 할머님들의 명예회복을 위한 시간이 많지 않다는 것을 명심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현재 정부에 등록된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 중, 현재 남은 생존자는 불과 44인이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 LA서도 공로상 ‘여성인권 증진’
UN “위안부 피해자 외면한 합의” 지적에도, 정부는 “최대한 반영했다”
“‘굴욕’ 위안부 합의 폐기하라“, 3.1절 울려 퍼진 외침
“위안부 강제동원 증거 없다” 일본 정부에 맞장구치는 박근혜 정권?
초등학교 국정교과서에 ‘성노예’ ‘위안부’ 완전 빠졌다
‘밀실’ 국정화, ‘굴욕’ 위안부 합의도 업적이라 자뻑하는 박근혜 정권
일본 “반기문도 환영했잖나”, UN에서 ‘위안부는 조작’ 생떼
아베의 위안부 ‘법적 책임’ 부인에 박근혜 응답은? 청와대는 ‘공개 거부’
박근혜 정권의 ‘굴욕’ 합의 때문에,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이 일본에서 ‘무효’ 외친다
박근혜에 보내는 국민소환장 “23일 14시까지 소녀상 앞으로 출석하길 바람”
문재인 “박근혜, ‘소녀상 철거’ 떠드는 일본 정부엔 한마디 반박도 못하면서”
경찰, 정대협 수사 착수 파문…이젠 위안부 피해 할머니까지 겨냥?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박근혜 정권, 일일이 방문해 설득하는 짓 그만두라”
위안부 피해 할머니 ‘격노’에, 또 기름 끼얹은 박근혜
아베 “소녀상 이전될 것” “박근혜에 사죄 언급했으니 그것으로 끝”
정청래 “경찰, 엄동설한에 소녀상 지키는 대학생들에게까지…”
‘소녀상 지키기’ 대학생들에 소환장 남발도 모자라, 강제소환까지 언급한 경찰
‘위안부 유네스코 등재’마저도 철회, ‘굴욕’ 합의 끝나기가 무섭게…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종인 “박근혜 정권 3년 경제실패, 전면전 선포한다” (2016-02-28 17:25:55)
김용익 “테러방지법 통과되면, 국정원이 여러분 성생활까지 볼 수 있다” (2016-02-27 21:5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