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월호 가족들 “돈으로 능욕말라”고 했지만…또 ‘돈’ 문제 흘리는 정부
‘삭발’ 유가족 피눈물에도, 귀 막은 채 후속 지원책 발표
등록날짜 [ 2015년04월03일 14시41분 ]
 
【팩트TV】 세월호 유가족들이 "돈으로 능욕하지 말라"며 대거 삭발을 하는 등 갑작스런 정부의 ‘배·보상 기준’ 발표에 강한 울분을 토했지만, 정부는 이에 귀 막은 채 3일에도 후속 지원책을 쏟아냈다.
 
정부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4· 16세월호 참사 피해자 지원 및 희생자 추모위원회' 1차회의를 열어 세월호 참사 피해자에 대한 긴급복지, 심리지원 등 8개 지원사항의 추진계획을 의결했다.
 
정부는 우선 세월호 참사 희생자가 속한 가구에 대한 생계지원 차원에서 4인 가족 기준 월 110만 5,600원을 최장 6개월까지 지원하기로 했다. 
 
지난 2일 정부의 '세월호 특위 무력화' 시행령안 폐기를 요구하는 세월호 가족들이 삭발을 마치고 빗속에서 실종자 아이들의 이름을 외치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사진-신혁 기자)
 
또한 단원고 재학생 및 피해자, 그리고 이들 가정의 초중고교 재학생은 최장 2년간 학비 전액 또는 일부가 지원되며, 대학생은 2학기 범위에서 등록금이 지원된다.
 
세월호 참사 당시 단원고에서 일한 교직원에 대해선 1년 내 범위에서 유급휴직을 허용하고, 필요시 1년 연장도 가능하도록 했다. 
 
피해자가 사고로 인한 신체적·정신적 피해를 치유하기 위해 6개월까지 휴직할 수 있는 '근로자 치유휴직'도 보장된다. 정부는 치유휴직을 허용한 사업주에게 월 120만원 범위 내에서 휴직자에게 지급한 임금을 지원하고 대체인력에게 지급한 임금 중 월 60만원을 보조한다.
 
정부는 이밖에 단원고 교육 정상화, 미성년 피해자 보호대책 등 나머지 10개 사항도 오는 15일경 2차회의를 열어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하지만 정부는 이처럼 갑작스레 지원책을 내놓으면서, 현재 유가족이 강력 요구하는 ‘세월호 특위 무력화’ 시행령안 철회 요구는 계속 무시하고 있다. 정부가 갑자기 국회가 합의한 세월호 특별법을 싹다 무시한 시행령안 공표한 것은 ‘진상규명’ 의지가 전혀 없다는 것을 드러낸 셈이다.
 
아울러 갑자기 배·보상 기준을 발표했다는 것은 ‘돈’ 문제를 흘려, 유가족이 강력히 요구하는 시행령안 폐기와 선체인양 촉구 목소리를 무너뜨리고, 마치 돈 더 받아내기 위해 떼쓰고 있는 것처럼 폄하하도록 만들려는 수법으로 보인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1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비판 외신’에 항의 계속하겠다는 외교부…“통상적 활동”
필리핀만도 못한 한국의 인터넷 자유, 나이지리아-우간다와 ‘어깨 나란히’
“5·18 폭도, 세월호, 인혁당…빨갱이 보상으로 나라 망한다” 새누리 고양시의원 카톡 파문
“새누리, 세월호 특조위 부위원장에 뉴라이트 대표 임명…진상규명하지 말자는 소리”
“세월호 김초원·이지혜 선생님, 순직이 아니랍니다”
박원순, 국무회의서 ‘세월호 특별법 시행령’ 반대 표명
정부, 세월호 1주기 추모제 대신 ‘관변대회’ 개최한다
정청래 “박근혜, ‘세월호 인양’ 세부일정 공개하라”
‘세월호 인양’ 결의한 새누리 정두언 “정부 시행령안, 문제될 거 없다”
“기술검토 후 세월호 인양? 수백 번 들었던 이야기”
인양전문가 “세월호 통째로 인양, 100% 가능” 단언
경실련 "세월호 시행령안, 특위를 정부 하부조직으로 전락시켜“
막나가는 경찰, 세월호 가족 쓸어버려라?…사지까지 들어서 폭력 연행
[풀영상] 해수부 항의방문한 세월호 가족들…가로막는 경찰
박근혜 “세월호 인양, 여론 수렴해 검토”
정부, 세월호 가족에 '국가배상 포기 각서' 요구 파문
[풀영상] “쓰레기 시행령 폐기하라, 세월호에 사람이 있다”…아이 영정 든 가족의 외침
“형제자매 잃은 우리, 부모님까지 잃게 될까 두렵다”
영정 들고 도보행진 나선 세월호 가족들 “돈 흔들며 능욕하는 이들에게…”
[포토] "세월호 인양할 때 까지 힘내자"
[포토] "엄마 모습 어색하지?" 삭발 뒤 아이 사진 매만지는 엄마
[포토] 세월호 단원고 희생자 엄마 "시행령 폐기하고 선체 인양하라"
[포토] 빗물 속 피눈물 흘리는 세월호 가족들
[포토] 삭발식 마치고 눈물 흘리는 세월호 가족
[포토] 삭발하고 '시행령 폐기' 머리띠 두른 세월호가족
[포토] 실종자 이름 부르며 절규하는 유경근 집행위원장
[포토] 삭발하는 유민아빠 "시행령 즉각 중단하라"
정부와 언론 “세월호 희생자 보상금 8억2천만원”…‘물타기’ 나섰다
“돈으로 능욕하는 배·보상절차 중단하라”…세월호 가족들 집단삭발 예정
경실련 "해수부의 특조위 지휘통제는 어불성설…시행령안 즉각 철회하라"
정부 '세월호 희생자' 배상규모 결정…가족들 "어이없고 기가 막힌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재인 “청문회 나갈 테니 이명박도 나와라” (2015-04-06 10:42:06)
이명박의 재앙, IS 점령 가스전에 3조원 더 투자해야 (2015-04-03 13:5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