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부, 세월호 1주기 추모제 대신 ‘관변대회’ 개최한다
與 원내대표 만류에도…‘국민안전 다짐대회’ 개최, 세월호 가족 불참 예정
등록날짜 [ 2015년04월08일 18시44분 ]
 
【팩트TV】 정부는 세월호 참사 1주기인 오는 16일 '국민안전 다짐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세월호 1주기 추모제를 주관하는 대신 관변단체 등을 동원해 행사를 진행하는 것이다.
 
국민안전처 관계자는 8일 오후 <팩트TV>와의 전화통화에서 “16일 오전 10시 서울 코엑스에서 국민안전 다짐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참석 인원은 약 1천명 정도라고 전망했으며, 구체적으로 행사 세부 내용은 아직 전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국민안전처는 국회, 공공기관, 안전책임관, 안전 관련 단체, 17개 광역시도에 참석을 요청하는 공문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4일 안산 분향소에서 1박2일 도보행진 시작하기 전 상복을 입고, 아이의 영정사진을 들고 나선 세월호 가족들(사진-고승은)
 
앞서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지난 31일 "세월호 참사 1주기 행사와 관련해 정부는 국민안전처를 중심으로 '국민안전 다짐대회'를 한다고 들었다."며 "반면 1주기 추모제는 경기도와 안산시, 4·16가족협의회가 공동 주최하는 것으로 돼있다.“고 말해 박근혜 정부의 독자적인 관변대회 추진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그는 이어 "정부에 건의하고자 한다."면서 "세월호 1주기 추모제를 안산에서 우리 정부가 공식적으로 주관을 해서 개최해 달라"며 정부에 관변대회 취소를 촉구했다. 그러나 유 원내대표는 지난 7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세월호 추모제와 관련해 "(국민안전처에서) 부정적인 답변이 왔다."고 밝혔다.

이러한 정부의 관변대회 추진 움직임에 대해선 안산 단원구를 지역구로 두고 있는 김명연 새누리당 의원도 지난달 31일 “가족들을 위로하고 이런 걸해야 하는데 어떻게 국민안전처하고 따로따로 가나. 새누리당으로서도 좀 난감하다.”고 비판의 목소릴 냈다.
 
7일자 <미디어오늘>의 보도에 따르면, 국민안전처는 "제1회 국민안전의 날을 맞이하여 안전의식을 고취하고 경각심 제고를 통해 재난이 없는 안전한 나라 건설에 대한 각오를 국민과 함께 다지는 행사"라며 "대형 재난 안전사고를 미연에 예방해 안전한 나라, 행복한 국민을 만들고자 하는 정부의 강력한 의지를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안전처 관계자는 <미디어오늘>과의 인터뷰에서 정부가 세월호 추모제를 주관하지 않는 것에 대해 “국민안전의 날이기 때문에 여러 재난 사고 가운데 한 사고를 특정지어 행사를 주관하는 것은 어려움이 있다."며 "전체적인 차원에서 국민 안전 의식을 재고하고 각오를 다지는 행사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국민안전처 관계자는 이어 "안산과 인천의 세월호 유가족 대표단에게도 국민안전다짐대회 초청장을 보냈다."며 "정부 행사와 추모제의 시간이 겹치지 않기 때문에 판단해서 참석하시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전명선 416가족협의회 운영위원장은 <미디어오늘>과의 인터뷰에서 "초청장이 아니라 유선전화를 받았으며 유가족들은 참석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밝혔다."며 "유가족들은 희생자들의 영정이 모셔진 안산합동분향소에서 추모제를 열 것"이라고 전했다.
 
전 위원장은 정부의 관변행사 주최에 대해서도 "국가가 세월호 승객을 구조하지 못하면서 사고가 참사로 변했고, 이를 계기로 국민안전의 날이 만들어졌음에도, 그런 행사가 아니라 당연히 세월호 참사를 제대로 기억해야 하는 행사를 하는 게 맞다."라고 전했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세월호 1주기 ‘관변대회’로 마무리하겠다는 정부
유승민, 팽목항서 거센 항의 받아…위령제 결국 불참
정청래 “박근혜, ‘세월호 인양’ 세부일정 공개하라”
막나가는 경찰, 세월호 가족 쓸어버려라?…사지까지 들어서 폭력 연행
[풀영상] 해수부 항의방문한 세월호 가족들…가로막는 경찰
정부, 세월호 가족에 '국가배상 포기 각서' 요구 파문
영정 들고 도보행진 나선 세월호 가족들 “돈 흔들며 능욕하는 이들에게…”
세월호 가족들 “돈으로 능욕말라”고 했지만…또 ‘돈’ 문제 흘리는 정부
정부와 언론 “세월호 희생자 보상금 8억2천만원”…‘물타기’ 나섰다
“돈으로 능욕하는 배·보상절차 중단하라”…세월호 가족들 집단삭발 예정
정부 '세월호 희생자' 배상규모 결정…가족들 "어이없고 기가 막힌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준표 “국회의원처럼 야동 본 것도 아닌데…” (2015-04-08 19:45:47)
천호선 “박대통령, 세월호 1주기 이전 인양 확답 내놔야” (2015-04-08 17:3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