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돈으로 능욕하는 배·보상절차 중단하라”…세월호 가족들 집단삭발 예정
유경근 위원장 “진상규명 없다면 4조 2천억 준대도 받지 않는다”
등록날짜 [ 2015년04월02일 11시32분 ]
 
【팩트TV】 세월호 유가족들이 2일 오후 집단삭발식을 할 예정이다. 4·16 세월호 참사 특별조사위원회(아래 세월호 특위)를 사실상 무력화하는 해양수산부의 특별법 시행령안을 저지하기 위해서다.
 
이들은 이날 오후 1시 광화문광장에서 ‘희생자와 피해가족들을 돈으로 능욕한 정부 규탄 및 배·보상 절차 전면 중단 촉구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이들은 세월호 선체인양과 진상규명, 희생자 배·보상 절차 중단을 촉구하는 피해가족 삭발식을 진행한다.
 
4,16 가족협의회 유경근 집행위원장은 이날 “고민 끝에 피해가족들의 순수한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삭발을 하기로 했다.”면서 “참여인원은 최소 20명 이상일 것”이라고 알렸다.
 
지난달 30일 세월호 가족들이 세월호특별법 시행령 전면 폐기와 세월호 선체 인양을 촉구하는 광화문광장 416시간 릴레이농성을 발표한 후 청와대로 행진에 나섰으나 경찰이 병력을 동원해 저지했다.(사진-신혁 기자)
 
유경근 집행위원장은 “진상규명이 없다면 4조2000억원을 준다고 해도 받지 않는다”며 “선체 인양·진상규명과 (세월호 특위에 관한 정부 측) 시행령안 폐기가 없이는 어떠한 배·보상도 의미가 없다.”고 전했다.
 
이어 “배·보상 기준을 문제 삼으면 ‘돈 더 달라고 농성한다’는 비판이 있는 줄 알지만, 가족들은 진실을 밝히라는 요구말고는 더 할 게 없다”고 말했다.
 
해수부(장관 유기준)는 지난 27일 특별법 시행령안을 일방적으로 입법예고했다. 그동안 세월호 특위에는 ‘정해진 안이 없다,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주장하던 해수부였다. 바로 전날까지 해수부에 시행령 잠정안 관련 의견서까지 보냈던 특위로선 어처구니없는 일이었다.
 
더 큰 문제는 내용이었다. 해수부안은 세월호 특별법이 정한 세월호 특위 사무처 직원 정원을 120명에서 30명 줄인 90명으로 못박았다. 이 90명 중에도 상임위원 5명을 포함해 85명까지 축소한 셈이다.
 
또한 사무처 3국(진상규명·안전사회·지원국) 가운데 진상규명국만 국장급으로 유지하고 안전사회·지원국은 각각 과로 축소시켰다. 아울러 직원들의 비율도 파견 공무원 비율을 크게 높여 사실상 특위를 정부가 장악할 수 있게 했다.
 
이에 대해 이석태 세월호 특위 위원장이 지난달 29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가 예고한 시행령안에 의하면 특위는 허수아비가 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동안 ‘진상규명’ 하나만을 보고 특별법 제정에 힘썼던 유가족들도 당연히 강하게 반발했다. 4.16 세월호 가족협의회는 3월 30일 오후부터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해수부안 전면 폐기를 요구하며 ‘416시간 집중 농성’에 들어갔다. 
 
일부 유가족들은 청와대 쪽으로 행진을 시도하다가 ‘불법 미신고집회’라며 자신들을 막아선 수많은 경찰과 대치하는 과정에서 공무집행방해죄로 체포되는 일까지 벌어졌다. 이 과정에서 가족들이 청운동 주민센터 건너편 푸르메재단 건물과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 앞 등에서 고립되는 일이 벌어졌다.

 
.
올려 1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5·18 폭도, 세월호, 인혁당…빨갱이 보상으로 나라 망한다” 새누리 고양시의원 카톡 파문
“새누리, 세월호 특조위 부위원장에 뉴라이트 대표 임명…진상규명하지 말자는 소리”
“세월호 김초원·이지혜 선생님, 순직이 아니랍니다”
박원순, 국무회의서 ‘세월호 특별법 시행령’ 반대 표명
정부, 세월호 1주기 추모제 대신 ‘관변대회’ 개최한다
정청래 “박근혜, ‘세월호 인양’ 세부일정 공개하라”
‘세월호 인양’ 결의한 새누리 정두언 “정부 시행령안, 문제될 거 없다”
인양전문가 “세월호 통째로 인양, 100% 가능” 단언
경실련 "세월호 시행령안, 특위를 정부 하부조직으로 전락시켜“
막나가는 경찰, 세월호 가족 쓸어버려라?…사지까지 들어서 폭력 연행
박근혜 “세월호 인양, 여론 수렴해 검토”
정부, 세월호 가족에 '국가배상 포기 각서' 요구 파문
[풀영상] “쓰레기 시행령 폐기하라, 세월호에 사람이 있다”…아이 영정 든 가족의 외침
영정 들고 도보행진 나선 세월호 가족들 “돈 흔들며 능욕하는 이들에게…”
세월호 가족들 “돈으로 능욕말라”고 했지만…또 ‘돈’ 문제 흘리는 정부
정부와 언론 “세월호 희생자 보상금 8억2천만원”…‘물타기’ 나섰다
정부 '세월호 희생자' 배상규모 결정…가족들 "어이없고 기가 막힌다"
[풀영상] "대통령 나와라" 세월호가족, 청와대 앞에서 '면담' 요구 농성
[풀영상] 세월호문화제 "정부 시행령안은 특별법 무력화 쐐기"
정부, 세월호 특위 ‘누더기’ 만들려고 작정?…규모 일방적 축소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부와 언론 “세월호 희생자 보상금 8억2천만원”…‘물타기’ 나섰다 (2015-04-02 12:47:41)
[포토] 현대 의료기기 사용 규제 부수는 한의사들 (2015-04-02 11:1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