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녹색당 “홍준표, 한 끼 2만8천원 간담회 식비부터 자비로 내라”
무상급식 중단에 직격탄…“2800원 급식비엔 떨리나?”
등록날짜 [ 2015년03월11일 17시41분 ]
 
【팩트TV】 전국 최초로 무상급식 중단을 선언한 홍준표 경남도지사에 대해, 녹색당은 한 끼에 2만 8천원하는 간담회 식비부터 공금이 아닌 개인 돈으로 해결하라고 일갈했다. 무상급식(의무급식)을 ‘무차별급식’이라고 주장하며 보편적 복지에 결사반대하는 홍 지사에게 직격탄을 날린 것이다.
 
녹색당은 11일 논평을 통해 “학생이 학교 일과 중에 먹는 급식마저 돈을 걷으려는 정치인은 마땅히 그래야 한다. 홍 지사는 가위로 업무추진비 카드를 자르라. 은근슬쩍 가로로 자르지 말고 분명하게 세로로 자르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준표 경남도지사(사진출처-JTBC 뉴스영상 캡쳐)
 
이어 녹색당은 "홍 지사가 학교 무상급식 중단을 선언한 것은 진주의료원 폐쇄에 이은 또 하나의 폭거"라며 "군대나 교도소에서도 실시하는 무상급식을 학교에서는 못하도록 틀어막는 홍 지사는 장병들에게 '밥값 내라'고 감히 말할 수 있겠느냐"고 비판했다.
 
나아가 "학교는 공공시설이며 학생은 음식점 손님이 아니다. 의무교육은 무상으로 한다고 헌법이 명시하고 있다."며 "홍 지사는 학교에 책걸상, 강당, 스쿨존 시설 등을 설치할 때도 돈 내라고 할 자신이 있는가"라고 반문한 뒤, “만일 급식이 교육에 속하지 않는다고 우기겠다면 홍 지사는 업무추진비 카드부터 없애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녹색당이 경남도청 홈페이지 공개자료를 분석한 결과, 홍 지사가 지난해 쓴 업무추진비는 총 2억 2,683만원이고 이 중 도지사실 물품비나 화환 및 화분 구입비, 격려금 등을 제외한 간담회비는 6,655만 7,000원이었다. 이에 간담회비 140만원을 제하면, 식사·부식·음료 대점에 들어갔을 비용으로 참석 인원수를 감안하면 한 끼 당 2만 8,477만원으로 나온다.
 
녹색당은 홍 지사가 지난해 자신의 SNS에 "학교에 밥 먹으러 가는 것이 아니다."고 말한 것에 빗대어, "경남도지사야말로 밥 먹으려고 하는 것이 아니다. 2,500~3,000원의 급식비는 아깝고 2만 8,000원짜리 간담회 식비는 괜찮은가"라고 거듭 질타했다.

 
.
올려 2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홍준표, 뜬금없는 ‘공무원 골프대회’ 개최…“사기가 죽어서”
홍준표 ‘주민소환 운동’ 드디어 시작됐다
홍준표, 노동당 여영국 경남도의원 명예훼손 고발
홍준표 “학부모, 전교조-종북세력과 연대해 외치지만…”
경남도, 아이들 밥 걱정하는 학부모 ‘종북좌파’ 공격하다 빈축
홍준표 전북도청 특강, 강한 반발에 결국 취소
정청래 “홍준표, 아이들에 ‘비정한 가난증명서’ 제출하라니”
홍준표 "대통령은 정치인의 로망"…대권 도전 시사
정청래 “홍준표, 도민 세금 말고 본인 돈 내고 밥먹어라”
이재명 “부자감세-자원외교-4대강…이런 것만 안 해도 복지 해결”
경찰, ‘무상급식 중단 철회’ 학부모 5명 연행
추미애 “내 연수원동기 홍준표, 애들 배고픈데 책 읽히겠나”
이재명, 친환경 무상급식에 무상교복, 무상공공산후조리 사업까지
정청래 “아이들 밥그릇 뺏는 홍준표, 주민소환대상감”
이재명 “홍준표, 사춘기 학생들에게 ‘가난 증명하라’니…”
신대철 “무상급식, 미래 위한 최소한의 투자”
새누리 박맹우도 “무상급식 중단한 홍준표, 높게 평가”
경남도 “무상급식 중단, 신분 상승 사다리”에 분노한 작곡가 김형석
이재명 “돈 없어 못한다는 건 새빨간 거짓말”…홍준표에 직격탄
김무성, 홍준표의 ‘무상급식 중단’ 환영…“높이 평가해야”
홍준표, 전국 최초 무상급식 중단…“4월부터 돈 내고 밥먹어”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병호 국정원장 후보의 '억대연봉' 두 아들, 건보료 8년간 '0원' (2015-03-12 11:00:50)
새정치, 무차별 ‘종북공격’ 새누리 5인방에 법적 대응 (2015-03-11 17:1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