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탈리아 해킹팀, 국정원 서버 열어봤을 수도”
미국 IT전문매체 “해킹팀 RCS에 백도어 장착 정황 포착”…고객 감시-프로그램 무력화 가능?
등록날짜 [ 2015년07월27일 12시00분 ]
 
【팩트TV】 이탈리아 프로그램 업체 ‘해킹팀’이 자사의 고객서버, 무선조종시스템(RCS)를 구매한 국정원에도 해킹팀이 접속할 수 있던 정황이 파악돼 파문이 예상된다.
 
26일 <세계일보>에 따르면, 미국 정보기술(IT) 전문매체 <아르스 테크니카(Ars technica)>는 23일(현지시간) 해킹팀이 판매한 RCS에 ‘백도어’가 있었던 정황이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백도어란 시스템 설계자가 정상적인 인증 과정을 거치지 않고 시스템 의뢰 기관 등 고객의 운영체제에 수시로 접근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뜻한다. 그간 해킹팀은 “RCS에는 백도어 프로그램이 없어 고객을 감시하거나 프로그램을 무력화할 수 없다.”고 주장해왔다.
 
사진출처-JTBC 뉴스영상 캡쳐
 
<아르스 테크니카>에 따르면 영국에 기반을 둔 컴퓨터 보안업체 ‘4암드’ 소속 리처드 그린우드 연구원은 RCS 코드를 분석한 결과 “해킹팀은 RCS와 연동되는 프로그램을 따로 만들어 해킹팀 내부에서만 쓰고 RCS 구매 고객에게는 배포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툴킷에는 ‘rcs-kill.rb’ 등 코드가 포함돼 있는데, 이는 해킹팀이 주된 고객인 각국 정보기관 서버에 영향을 미치기 위해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코드는 긴박한 상황이 벌어질 때 프로그램 삭제를 명령하고자 심은 것으로 추정된다.
 
그린우드의 분석대로라면 해킹팀은 RCS를 구입해 사용한 국정원의 운영체제나 프로그램에 접속해 충분히 영향을 미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아르스 테크니카는 “이 문제에 대한 해명을 해킹팀 대변인 에릭 레이브에 요구했으나 명확한 답변을 내놓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국정원 직원 ‘좌익효수’, 지난해 아닌 지난주에야 대기발령
해킹팀 전직 직원 “카톡은 물론, 카톡 게임도 해킹 가능”
기자 80% “국정원, 민간인 사찰도 했을 것”
[풀영상] “불법사찰 범죄조직 국정원 개혁? 당연히 해체해야”
최소한의 자료제출조차 거부하는 국정원, 감싸는 새누리…기술간담회 무산
신경민 “자살한 임과장, 국정원 조직적 삭제에 동원된 듯”
안철수 “말로만 경제와 안보 책임진다는 말에 또 속으면 나라 무너져”
정봉주 “국정원 마티즈? 유병언과 똑같다…사안 본질 가리려는 것”
신경민 “어제 국회 정보위는 종교집회 합창…새누리는 백코러스”
국정원, 자료 제출 하나없이 “국내 사찰 없다. 믿어 달라”
정청래, ‘국정원 해킹’ 파문 다섯 가지 핵심의혹 지적
“국정원-나나테크, 해킹 프로그램 인가 없이 들여왔다”
이인제 “검찰, 국정원 ‘셀프 수사’ 부족할 때 나서면 돼”
“국정원, 세계서 가장 적극적 해킹프로그램 사용자”
"국정원, 300일동안 88만여건 정보 빼냈다“
“국정원 자료 삭제? 상부지시 없인 불가능”
국정원-해킹팀 연결한 나나테크 대표, 캐나다로 출국…‘해외 도피’ 방조한 정부?
‘해킹팀’ 자료 유출, 한국만 과잉반응한다고?
“해킹팀 파일서 KBS·KT·서울대·카톡 등 한국 인터넷 IP 138개 존재”
카톡 게임하다가도 ‘국정원 해킹’ 걸려든다?
“국정원, 미디어오늘 기자 사칭해 천안함 전문가 해킹 시도“
전우용 “국정원 사찰 들통났지만, 약속이나 한 듯 입 다문 조선·동아·종편”
“박근혜의 국정원, ‘카톡 사찰-휴대폰 해킹’ 요청“
“국정원, 모든 PC와 휴대폰-SNS 감청 가능”
국정원, 지난 총·대선 앞두고 인터넷 감시프로그램 구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정원, 세계서 가장 적극적 해킹프로그램 사용자” (2015-07-27 12:26:38)
"국정원, 300일동안 88만여건 정보 빼냈다“ (2015-07-27 10:40: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