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한길계’ 이종걸·정성호 “탈당은 없다”, 구당모임도 “좀 더 상황을…”
‘해당행위자’ 지목받은 조경태도 “20년간 당 지켜왔다”
등록날짜 [ 2015년12월14일 16시13분 ]
 
【팩트TV】 당무까지 거부하며 문재인 대표와 줄곧 대립해오고 있는 이종걸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를 비롯, 역시 문 대표와 날을 세우는 ‘구당모임’에서도 안철수 의원을 따라 탈당할 의사를 밝힌 의원은 거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종걸 원내대표는 14일 <YTN>과의 통화에서 “본인의 역할은 할 수 있다면 짧은 시간 안에 (문재인-안철수)두 사람을 만나게 하는 것이라면서, 총선 전이 되면 좋겠지만 이번이 안 된다면 몇 년 뒤 만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해 탈당할 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했다.
 
이 원내대표와 마찬가지로 ‘김한길계’로 분류되는 정성호 의원(경기 양주·동두천)도 <연햡뉴스>에 "탈당할 생각이 전혀 없다. 탈당 가능성은 0%"라면서 "나가서 죽으나 안에서 죽으나 똑같은데 나가서 뭐하느냐. 탈당하는 게 국민 보기에 모양이 안 좋다.“며 탈당 의사가 전혀 없음을 강조했다.
 
구당모임 회동 중(사진출처-채널A 뉴스영상 캡쳐)
 
또한 문재인 대표의 사퇴를 매일같이 주장하는 ‘구당모임’에 참여한 의원들도 문병호·유성엽·황주홍 의원을 제외하면 뚜렷하게 탈당 의사를 밝히지 않았다. 
 
김동철 의원(광주 광산갑)측 관계자도 "개인적으로 결단을 내린다기보다 당원들의 총의를 광범위하게 수렴해서 조만간 선택할 것"이라며 <연합뉴스>에 밝혔다. 김 의원은 전날 “우리의 하기에 따라서 얼마든지 40-50명이 될 수도 있다”고 밝힌 바 있는데, 신중론으로 돌아선 모양새다.
 
최원식 의원도 <연합뉴스>에 "정치인은 결단할 때 결단하면 된다"면서도 "우리 지지자들도 (입장이) 갈린다. 친문(親文·친문재인) 행동도 하지 말고 탈당도 하지 말라는 입장"이라고 밝혔다.
 
강창일 의원(제주갑)은 "탈당을 전혀 고려하지 않는다."면서 "이 당은 문재인·안철수 두 사람의 것이 아니라 당원의 것으로 끝까지 남아 당을 지키고 수습하겠다."고 밝혔다.
 
이윤석 의원(전남 무안·신안)은 "지역에서는 '당이 시끄러워서 조용해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많다. 우선 좀 더 상황을 보겠다."고 말을 아꼈다.
 
박혜자 의원(광주 서갑)은 "다 고민스럽다."면서 "워낙 우리당에 대한 비판이 크기 때문에 본인의 선거를 생각하면 어려운 지경이다. 당장 어떤 결단 내리기도 쉽지 않고 더 호남 민심에 대해 깊이 고민하겠다,“며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앞서 비주류 좌장과 중진 격인 박지원, 주승용 의원 등이 탈당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자, 선뜻 나서지 못하는 분위기로 보인다.
 
김상곤 혁신위로부터 ‘해당행위자’로 지목된 조경태 의원(부산 사하을)도 <뉴스1>에 “20년간 지금의 야당을 지켜왔다.”며 “오늘 오후 2시 의총 등을 지켜보고 신중하게 고민해야 할 문제”라고 밝혀, 당장 탈당할 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했다. 그는 혁신위를 향해 ‘차라리 나를 제명하라’고 주장한 바 있어, 자진 탈당보다는 ‘제명’을 원하는 것으로 보인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이종걸 “문재인 대권후보 되면 후보연대 어렵다? 너무 당연하다”
이종걸도 당대표 출마 의사 “추미애·송영길·김상곤, 좁게 보면 친문재인 세력”
탈당파 대거 섞인 민집모, 대권주자로 김부겸 민다?
‘44일간 당무거부’ 이종걸 “나도 비대위 끼워달라” 강력 반발
진성준 “김한길, 해도 해도 너무 한다. 오로지 문재인 사퇴만 주장하다…”
이재화 변호사가 김한길에 던진 7가지 ‘돌직구’ 질문
추미애 “김한길 탈당, 막장정치”
‘김한길계’ 주승용, 내달 13일 입장 표명…‘탈당 이력’ 추가?
추미애 “안철수, 인재영입위원장-혁신위원장도 맡지 않고선…”
문재인 “김한길-박지원에 선대위원장 제안? 조선일보 보도는 오보”
이목희 “김한길 등 집단탈당? 2007년과는 다르다”
이종걸 “김한길로서도 마지막 호소 아니겠나”…또 문재인 사퇴 압박
‘탈당’ 예고한 김한길 “다시 한 번 마지막으로 문재인에…”
박원순 “나는 ‘서울의 흔들바위’, 정부여당이 반대만 하니”
문재인 “나흘 동안 5만9천명 입당, 눈물 날 정도로 고맙습니다”
문재인 “비례대표 등 모든 공천 상향식으로, 공천권을 국민에게”
안철수 따라 줄줄이 ‘탈당’한다더니…‘눈치 보기’만 극심?
이재명 “혼란스러울 땐 원칙으로 돌아가라. 우선 노동개악 저지부터"
안철수 탈당, 후속 규모는 김한길에 달려 있다?
구당모임 “어떻게 저런 사람을 대표로 뽑았는지” “치사하게 20%나 자른다고…”
‘김한길계’ 이종걸 “문재인 사퇴하고 전당대회 열어야”
‘김한길계’ 최재천, ‘문재인 폭력적’이라 성토하며 정책위의장직 사퇴
‘김한길계’ 주승용 “현재 위기 접점 찾을 수 있는 사람은 김한길”
‘민집모’에서 이름 바꾼 구당모임, 또 “문재인 물러나라”
‘김한길계’ 이종걸·주승용·최재천 집단 ‘당무거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철수 탈당 이어 문병호·황주홍·유성엽 17~18일 동반탈당 (2015-12-15 10:41:40)
‘비정규직 2년→4년 법안’에 박근혜 “비정규직의 고용안정을 위한…” (2015-12-14 14:5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