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회찬 “사드 배치, 박근혜가 北 김정은에 준 최고의 선물 됐다”
“동북아 최대의 긴장유발 요인, 북핵 개발→사드 배치” “최대의 수혜자는 북한”
등록날짜 [ 2016년07월11일 11시01분 ]
 
【팩트TV】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는 11일 박근혜 정권이 강행한 한반도 사드 배치와 관련, “박근혜 정부가 김정은 정권에게 주는 최고의 선물이 되고 있다”고 힐난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상무위회의에서 “그동안 동북아 정세에서 최대의 긴장요인은 북한의 핵무기 개발이었다. 그러나 박근혜 정부의 사드 배치 결정에 따라서 북한의 핵무기 개발은 2위로 물려나고 사드 배치가 동북아에서 최대의 긴장유발 요인으로 등극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사진출처-뉴스타파 영상 캡쳐
 
그는 “이미 한·중, 한·러 갈등은 증폭되고 있고 미국·중국, 러시아의 갈등과 균열도 명약관아 하다. 그런 의미에서 사드배치와 관련한 최대의 수혜자는 북한”이라고 단언했다.
 
나아가 “사드의 배치로 북한의 핵 활동을 동결하고 핵을 폐기시키는 데에 강력한 난관이 조성됐다. 북핵문제는 물론 향후 통일문제 대응에도 큰 장애를 초래할 것”이라고 우려하며 “이미 중국은 한국이 사드배치를 단행하면서 한반도 통일에 대한 중국의 지지를 구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말한바 있다”고 탄식했다.
 
그는 끝으로 “지금이라도 7월 임시회 소집에 각 당이 나서줄 것을 거듭 요청한다. 국회의 동의가 필요한 사안이라고 얘기하면서 임시회 소집에 나서지 않는 것은 앞뒤가 다른 것”이라며 “이 중차대한 문제가 우리 앞에 전개되고 있는 상황에서 7월 임시국회 소집에 적극 나서줄 것을 다시 한 번 요청드린다”고 호소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애매모호’ ‘어정쩡’ 더민주, 사드 당론 언제 정하나
유시민 “사드 배치, 김정은만 노났다. 대박이야. 지금 만세 부르고 있다니까요”
입법조사처 “사드 배치, 국회 비준동의 필요하다”, 정부여당과 '반대'
국방부 “경북 성주, 최적의 사드 배치 부지…국민 절반 지킬 수 있다”
김관진 실장 “사드 배치는 미국이 판단하고, 우리가 승인한 것”
문재인 “사드 배치 재검토해야. SOFA 개정도 검토해야”
박근혜 정권 내에 ‘사드 배치’ 완료하겠다는 미국
성주군수 “참외 농가에선 난리났다. 5만 군민과 함께 경악 감출 수 없어”
‘사드 전도사’ 유승민 “TK지역에 사드 배치하더라도, 어떤 식으로든 감당해야”
‘사드 찬성’ 유승민·최경환 등 새누리 TK 의원들 “내 지역구쪽은 안돼” 펄쩍
어정쩡한 김종인 비대위, 김홍걸 “조선일보에게 호평 받고 싶으면 야당하지 마라”
새누리 김영우 “우리 대문앞에 CCTV(사드) 설치하는데 옆집(중국) 동의가 왜 필요?”
정의당 김종대 “사드 배치, 최대 수혜자는 북한 김정은. 신의 한수 아니겠나”
야3당, 한반도 사드배치 일제히 비판…"일방적 결정 즉각 철회하라"
한반도 사드 배치가 확정됐다. 중국의 거센 ‘무역보복’ 불러오나
더민주 박정 “사드 배치 시, 한국은 국제외교서 완전히 사라질 것”
‘사드 배치’ 시 전쟁 불사하겠다는 중국, 초강력 ‘경제보복’도 확실시
‘사드 배치설’ 흘러나오는 대구, 지역구 의원들은 ‘묵묵부답’
‘사드 배치’ 적극 찬성하는 새누리, 내 ‘지역구’ 배치설엔 펄쩍
시민사회단체 "사드배치, 중국 적으로 돌려 경제타격 불러올 것"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종대 “임기말 박근혜정부, 사드배치로 중대한 도전 직면할 것” (2016-07-11 11:07:52)
새누리 김영우 “우리 대문앞에 CCTV(사드) 설치하는데 옆집(중국) 동의가 왜 필요?” (2016-07-11 10:3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