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완종 금고지기 2명, 경남기업 자금횡령 혐의로 재판에…
성완종 측근들만 잇달아 기소, ‘친박 핵심’ 6인은 서면조사만으로 마무리?
등록날짜 [ 2015년06월22일 17시26분 ]

 【팩트TV】 ‘성완종 리스트’ 의혹을 수사한 검찰 특별수사팀의 조력자 역할을 했던 한장섭 전 경남기업 재무본부장이 경남기업 비리에 가담한 혐의로 기소됐다.
 
<연합뉴스>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임관혁 부장검사)는 성완종 전 새누리당 의원(전 경남기업 회장)과 공모해 150여억원의 회사돈을 빼돌린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등으로 한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22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한 씨는 성 전 의원과 짜고 2009년 10월부터 작년 12월까지 대아레저산업·대원건설산업·대아건설 등에서 금융권으로부터 대출받은 자금 130억여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 씨는 빼돌린 돈을 성 전 의원의 주식구입비, 금융기관 대출원리금 변제, 소송비용, 세금납부 등의 용도로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 씨는 성완종 리스트 특별수사팀이 출범한 뒤 정치권으로 건너간 일부 불법 정치자금의 실체를 적극 진술하는 등 수사를 진전시키는 데 일정 부분 역할을 했다. 검찰은 수사에 대한 기여와 범죄 혐의는 별개라고 판단하고 불구속으로 재판에 넘겼다.
 
이완구 전 총리, 홍준표 경남지사를 제외한 ‘성완종 리스트’ 6인(사진출처-연합뉴스TV 영상 캡쳐)
 
검찰은 한 씨에 앞서 경남기업 재무담당 상무로 재직하며 2008년 9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성 전 의원과 함께 경남기업 계열사의 대출금 35억여원과 현장전도금 6억여원 등 41억여원을 횡령한 혐의로 전모 씨도 함께 불구속 기소했다.
 
앞서 검찰은 경남기업 박준호 전 상무와 이용기 전 부장 등 성 전 의원의 측근들은 증거 은닉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한 바 있다.
 
한편 검찰은 MB 정부의 자원외교 수사 중, 지난 4월 9일 억울함을 호소하며 스스로 목숨을 끊은 성 전 의원에 대해선 '공소권 없음' 처분했다. 또한 검찰은 경남기업 비자금 조성 창구로 지목됐던 '코어베이스', '체스넛' 등의 실소유주라는 의혹을 받은 성 전 의원의 부인 동모 씨를 입건유예 하고 경남기업 소액주주들로부터 고발당한 경남기업 전 대표 김모 씨와 장모 씨는 무혐의 처분했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성완종 리스트, 왜 계좌추적도 안하고 끝냈나요?”
서병수 “모든 언론 상대로 손배소송 청구하려 했었다”…‘성완종 리스트’ 보도 불만 토로
‘성완종 리스트’ 수사 흐지부지 마감한 검찰…역시 “친박실세, 무혐의“
검찰, 노건평 기소로 ‘성완종 리스트’ 매듭짓는다
김한길-이인제 檢 소환 불응…檢의 “친박핵심, 무혐의”에 반발?
검찰 “성완종 리스트, 불법대선자금 없다”…하지만 노건평 씨는 기소?
검찰 “성완종, 김한길에 수천만원-이인제에 2천만원 자금 제공 의혹 수사”
검찰. 김한길-이인제-노건평 소환예정…메르스 국면 전환용?
검찰, 김한길 소환통보…‘성완종 리스트’ 外 첫 野 정치인
‘메르스 대란’ 와중 “성완종 리스트, 친박 무혐의” 발표 시기만 간보는 검찰?
‘메르스 대란’ 와중에 ‘성완종 리스트’ 마무리 짓는 검찰
홍문종 검찰 출두, “성완종 돈 안 받았다”…면죄부 부여 수순?
검찰, 참여정부 시절 청와대 비서관 서면조사…성완종 특사 의혹 규명
‘성완종 리스트’ 수사, 마무리 수순
검찰, ‘성완종 리스트’ 친박핵심 6명엔 ‘맹탕 서면질의서’ 발송
검찰, ‘성완종 리스트’ 이완구·홍준표 빼곤 서면조사로 끝?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팩트TV] 오늘의 생중계 일정(6월 23일) (2015-06-23 09:41:30)
“외국인 관광객, 메르스로 사망 시 1억 보상”…‘안심보험’ 강행 (2015-06-22 16:35: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