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더민주 “일본이 ‘위안부’ 범죄사실 인정하지도 않았는데, 10억엔 왜 받나”
“일본 정부의 전쟁범죄 눈감아달라는 돈 절대 받아선 안 돼”, ‘위안부’ 재단설립위측 ‘치유금’ 발언 질타
등록날짜 [ 2016년06월01일 15시28분 ]
 
【팩트TV】 더불어민주당은 1일 일본군 ‘위안부’ 재단 설립준비위원회의 김태현 위원장이 일본 정부가 출연하는 10억엔을 놓고 ‘배상금’이 아닌 ‘치유금’이라고 주장한 데 대해 강력 비판했다.
 
송옥주 대변인은 이날 오전 국회 브리핑을 통해 “치유금의 성격이 무엇인지 모르겠지만 일본 정부가 주장하는 인도적 차원에서의 지원금과 동일한 성격이 아닌지 심히 의심스럽다.”며 “이유 없는 돈이라면 받을 이유도 없다. 아니, 결국 이 돈은 일본 정부의 전쟁범죄를 눈 감아 달라는 의미의 돈이라는 점에서 절대 받아서는 안 될 돈”이라고 꼬집었다.
 
특히 그는 “일본 정부는 범죄 사실을 인정하지 않았다”며 “일본 정부가 주겠다는 출연금의 성격 또한 마찬가지다. 일본 정부는 범죄 사실을 인정하지 않는 만큼 배상금이 아니라 지원금이라는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사진-고승은

이어 “우리 정부는 일본 정부의 입장을 의식해 모호한 태도를 보여 왔다. 그런데 정부가 주도해 설립하는 지원 재단마저 일본 정부와 유사한 태도를 보이고 있으니 개탄스럽다”며 “재단 설립 준비위원회에 참여한 인사들이 ‘위안부’ 전문가들이 아니라 소위 ‘일본 전문가들’, 다시 말해 일본의 입장에 가까운 사람들이라니 당연한 결과인지도 모르겠다”고 힐난했다.
 
송 대변인은 “결국 이 돈은 일본 정부의 전쟁범죄를 눈 감아달라는 의미의 돈이라는 점에서 절대 받아서는 안 될 돈“이라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바라는 것은 일본 정부의 사실 인정과 사과이며 그에 따른 배상이라는 점을 다시 한 번 분명히 지적한다“고 밝혔다.
 
김태현 위원장은 전날인 31일 서울 세종로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일본이) 일단은 책임을 인정했고, 상처를 치유하겠다는 차원에서 10억엔을 출연했기 때문에 배상금으로 보기는 어렵다”며 “배상금이 아닌 치유금으로 본다”는 입장을 밝혀 논란이 일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이재명 “쓰레기통에서 무슨 새로운 삶이 가능한가, 친일·부패·독재 쓰레기 청산해야”
“10억엔 배상금 아니다. 소녀상 철거는 당연” 일본의 압박, 더민주 “정부 자화자찬과는 딴판이다”
갈등-상처만 키우는 ‘화해·치유재단’, 국민의당 “정부는 재단 해체하고 가만히 있으라”
‘소녀상 농성’ 214일째, “‘위안부’ 피해자 모독하며 화해·치유재단?”
일본 자위대 행사 격렬 항의한 ‘보수단체’ 눈길 “오늘 먹는 그 밥이 너희 제삿밥이야. 최후의 만찬!”
‘위안부’ 재단 발족식에 피해 할머니들 동원 꼼수 논란, 우상호 “일본군같은 짓하면 되겠나”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울분 “박근혜, 자기 마음대로 한다. 무슨 협상이냐. 용납 못한다”
일본은 박근혜에 ‘소녀상 철거’ 입장 표명을 촉구하고 있다
박원순 “정부가 거부한 ‘위안부’ 자료 유네스코 등재 지원, 서울시가 하겠다”
박근혜 정권의 ‘위안부’ 지우기는 계속된다. ‘굴욕’ 합의에 유네스코 기록 중단까지
“소녀상 망치테러, ‘누군가 돈 준다고 했다’ 배후 밝혀라” “진심어린 사과도 없는데 화해와 치유?”
‘위안부’ 재단 주류 인사는 ‘일본통’, ‘위안부’ 전문가는…
피해자 배제된 ‘위안부’ 재단 준비위 발족, 준비위원장엔 ‘친박’ 교수
“20대 국회, 한일 위안부 협상 ‘전면 무효화’ 선언하라”
‘굴욕’ 위안부 합의 파문에도, 10억엔으로 재단 설립 강행하는 박근혜 정권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누리 이혜훈 “반기문, 하나님나라 무너뜨리는 ‘차별금지법’ 밀어붙였다” (2016-06-01 17:12:35)
‘반기문 등장’ 이후 안철수·김무성 지지율 급락. 문재인 여전히 선두 (2016-06-01 13: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