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친박 실세’ 최경환의 기재부, 대구·경북 예산 7천여억 증액
TK에 ‘친박 낙하산’ 무더기 투입과 함께, 예산 폭탄까지?
등록날짜 [ 2015년11월04일 10시39분 ]
 
【팩트TV】 친박실세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수장으로 있는 기재부가 대구경북(TK) 지역 사회간접자본(SOC)예산을 국토부가 요청한 것보다 무려 7천억원이상 크게 늘려 잡은 것으로 드러났다. 최 부총리의 지역구는 경북 경산·청도이며, 그는 곧 부총리 직을 물러나 총선 출마를 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기재부는 통상적으로 다른 부처에서 부풀려 요청한 예산을 깎는 게 주업무인 만큼, 오히려 특정 지역 예산을 대폭 늘린 것이라 질타를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4일자 <노컷뉴스>가 국토부 요구안과 정부 예산안을 비교해본 결과, 대구선 복선전철에 대한 국토부 요구안은 700억원이었지만 기획재정부는 이를 2251억원으로 3배 이상 늘려잡았다. 
 
최근 '총선 개입'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 최경환 경제부총리(사진출처-노컷뉴스 영상 캡쳐)
 
부산-울산 복선전철 예산도 애초 2300억원이었지만, 기획재정부는 이를 3685억원으로 1385억원 늘려 책정했다. 대구순환고속도로 예산도 756억원에서 1834억원으로 2.4배 이상 급증했고, 포항-삼척철도건설도 4600억원에서 5669억원으로 1000억원 이상 대폭 늘었다. 이렇듯 100억원 이상 예상이 늘어난 사업도 영천-언양고속도로, 기흥-상망지역간선 6차 건설 등 10여개에 달한다.
 
<노컷뉴스>는 “TK가 유승민 의원(전 원내대표)이 청와대와 각을 세우며 원내대표 직에서 쫓겨난 후 박근혜 대통령 측근들의 출마가 점쳐지는 곳이기도 하다.”면서 “내년 총선을 앞두고 여당 심장부인 TK에 '예산 폭탄'을 투하하려는 포석”이라고 힐난했다. 현역 대구경북 지역구 의원들을 대거 친박(청와대 출신 대거 포함) 낙하산들로 전략공천 할 것이라는 분위기다. 
 
이에 대해 안진걸 참여연대 사무처장은 "박 대통령 대선 공약인 누리과정에 대해선 지방 교육청에 예산을 떠넘기면서 특정지역에 대해 예산을 7000억원이나 더 퍼붓는 것은 특혜 중의 특혜가 아닐수 없다"며 혈세를 쌈짓돈 쓰듯 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어이없는 최경환 “당선만 시켜주면 ‘전관예우’ 발휘하겠다”
‘청년수당은 포퓰리즘’이라는 최경환, TK에 5593억 예산폭탄은?
‘연봉 4억-친朴 낙하산’ ‘수천만원 호텔 접대’ 안홍철, 결국 고발당해
박근혜, 유일호·유기준 장관 교체…‘총선용 개각’
경실련, 고영주·최경환·홍준표·현명관 등 ‘불성실 피감기관장’ 선정
‘총선 출마’ 민경욱 靑대변인-박종준 경호실차장 사퇴 표명
최경환 “내가 머리가 나빠서 뭘 질문하는지 모르겠다” 국감 비아냥
“최경환 지역구-박근혜 前지역구, 전국 아파트 가격상승 1,2위”
‘총선 개입 발언’ 논란 최경환 “盧는 국민에게, 난 당원에게 한 것”
최경환 “내년예산에 새누리 현안 최대한 반영”…또다시 ‘총선 개입’ 발언 파문
최경환 “부자감세 없었다. 정치공세일 뿐” 강변
‘하베스트 부실인수’ 강영원 구속…그러나 최경환은 무혐의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풀영상] 문재인 "국정화저지에 모든 법적·제도적 수단 동원하겠다" (2015-11-04 11:18:19)
이재명 “국민 반대해도 국정화 강행? 민주공화국에서 여왕이 지배하는 전제군주국으로?” (2015-11-03 14:4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