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사드 배치’ 후폭풍, 대구 이어 강원도에까지 튀고 있다
중국 방송사-파워블로거 잇달아 강원도 방문 취소
등록날짜 [ 2016년07월26일 12시24분 ]
 
【팩트TV】 한반도 사드 배치에 강력 반발하는 중국이 경제적 보복할 조짐을 보이고 있어, 한국경제에 미칠 타격이 우려된다. 중국 칭다오시가 27일 대구에서 열리는 ‘치맥 페스티벌’ 불참을 통보해온 데 이어 중국과의 문화교류행사가 잇따라 연기되고 있다. 
 
강원도측은 오는 8월 중국 CCTV7을 초청해 원주와 속초, 양양, 정선 여행지를 홍보하려던 강원도의 일정이 최근 중국측의 요구로 잠정 연기됐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출처-뉴스타파 영상 캡쳐
 
특히 강원도는 올해 중국을 제2 내수시장으로 개척하기 위해 관련 예산을 확보하고 중국 주요백화점 홍보와 중국 유력 의료기업체와의 부품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었으나 차질을 빚게 된 셈이다. 
 
또 비슷한 기간 중국 네티즌들을 겨냥한 강원도 홍보를 위해 예정했던 중국 파워블로거 초청 행사가 잠정 연기됐다. 당초 중국 파워블로거 1명과 중국 연예인 1명이 7박8일간 철원·인제·홍천·동해 등을 돌며 홍보 영상을 제작하기로 했지만 중국 측이 이를 취소 통보했다.
 
한반도 사드 배치 결정 이후 중국이 거센 무역보복을 경고한 데 이어, 언론을 통해 중국내 반한감정을 연달아 증폭시키고 있는 만큼 후폭풍이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MB 정권 주미대사도 ‘사드 배치’에 우려를 드러냈다
교육부는 방학 기간에도, 전국 학교에 ‘사드는 안전하다’ 공문을 보냈다
박근혜 정부, ‘사드 반대’ 미국인 2명 입국 거부 파문
중국 정법대 교수 “중국이 말로만 항의하고 넘어갈리 없을 것”
칭다오시는 ‘대구 치맥축제’에 불참한다. 중국 경제보복 시작되나
친박 송영선 ‘11억 거지떼’ 발언, 중국이 발칵 뒤집혔다
더민주 김영호 “중국 13억 인구에 반한감정 우려, 경제제재 이미 시작됐다”
친박 송영선 “11억 중국 거지떼들이 어디 겁도 없이 한국에”
‘사드 찬성’ 남경필 지사는 중국 대외연락부장을 만나지 못했다
이수혁 “강대국은 허언하지 않는다”, 중국 ‘경제 보복’ 기정사실
한반도 사드 배치가 확정됐다. 중국의 거센 ‘무역보복’ 불러오나
‘사드 배치’ 시 전쟁 불사하겠다는 중국, 초강력 ‘경제보복’도 확실시
시민사회단체 "사드배치, 중국 적으로 돌려 경제타격 불러올 것"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근조 개누리” “박근혜 탄핵이 대안” 격노한 성주군민에 새누리 지도부가 혼쭐났다 (2016-07-26 16:36:23)
‘일당 400만원’ 전두환 차남은 교도소에서 하루 7시간 봉투접기 등을 하고 있다 (2016-07-26 11:0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