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총선 개입 발언’ 최경환·정종섭 ‘무혐의’…檢 “의례적 발언”
정종섭 “총선 필승” 최경환 “당의 총선 일정에 도움 되도록”
등록날짜 [ 2015년11월30일 18시04분 ]
 
【팩트TV】 ‘총선 개입 발언’으로 논란을 빚은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정종섭 행정자치부 장관에 대한 고발 사건에 대해 검찰은 ‘혐의 없음’으로 결론냈다.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부장검사 김신)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이들에게 30일 혐의 없음 처분을 내렸다. 검찰은 "의원들을 대상으로 한 것일 뿐이고 행사에 초대받은 입장에서 행한 의례적 발언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검찰은 “행사에서의 발언 경위와 그 대상, 당시의 상황 등을 종합했을 때 장관으로서 직무 집행 차원에서 행해진 것으로 보기 어렵다”면서 “선거에 영향을 미치기 위한 목적으로 볼 수 없다.”고 주장했다.
 
사진출처-YTN 뉴스영상 캡쳐
 
정종섭 장관은 지난 8월 25일 새누리당 의원 연찬회에서 "총선 필승" 건배사를 했고, 최경환 부총리도 같은 자리에서 "내년에는 (경제성장률이) 3% 중반 정도에 복귀할 수 있도록 해 (당의) 총선 일정 등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해 ‘총선개입’ 논란을 자초했다.
 
최 부총리는 이에 그치지 않고 이틀 뒤인 27일, 새누리당과 가진 내년도 예산안 관련 당정협의에서 "당에서 제시하는 구체적인 민생 경제현안들은 정부 예산안에 최대한 반영토록 하겠다."고 말해 또다시 논란을 자초한 바 있다. 파문이 불거졌음에도 새누리당은 이들을 적극 감싸며 ‘주어가 없다’고 적극 강변한 바 있다. 
 
지난 2007년 이명박 한나라당 대선후보가 'BBK 실소유주'라는 논란이 확산될 때, 과거 이 후보가 광운대 강연 동영상에서 "BBK를 설립했다"고 말한 사실이 드러나자 당시 나경원 한나라당 대변인이 “주어가 빠졌다”고 강변한 것처럼, 8년 만에 ‘주어 드립’을 쳤다.
 
지난 9월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은 "공무원으로서 정치적 중립을 지킬 의무를 어겼다"며 이들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발한 바 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진박’ 정종섭 “저를 보면 ‘총선 필승’ 생각날 텐데…”
어이없는 최경환 “당선만 시켜주면 ‘전관예우’ 발휘하겠다”
성남시 “2018년 치러질 선거인데 사전선거운동으로 수사? 최경환·정종섭은?”
“정종섭, ‘총선 필승’은 셀프 건배사?”…고향인 경주엔 ‘특교세’ 폭탄까지
“‘총선 필승’ 정종섭 사임하라“…새정치 국감 ‘보이콧’
새정치 “최경환·정종섭 탄핵소추안 14일 제출”
새누리 “정종섭, ‘총선’ 외쳤지 ‘필승’은 안 외쳤다…후보도 안 정해졌는데”
새정치 “정종섭·최경환, 관권선거 하겠다는 거냐? 탄핵하겠다”
‘총선 개입 발언’ 논란 최경환 “盧는 국민에게, 난 당원에게 한 것”
盧 탄핵했던 새누리, 8년 만에 “주어 없다” 드립
최경환 “내년예산에 새누리 현안 최대한 반영”…또다시 ‘총선 개입’ 발언 파문
새정치민주연합 ‘총선승리’ 정종섭 장관 선관위에 고발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호창 “안철수 탈당하면 모두 공멸…'혁신전대'외에 다른 방법 없다” (2015-12-01 10:52:46)
‘예산폭탄’ 호언장담하던 이정현, 결국 선거용 ‘공염불’? (2015-11-30 17:2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