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기준 “세월호 인양, 기술검토-공론화 과정 필요”
전임 해수부장관 이주영과 유사한 주장
등록날짜 [ 2015년03월09일 13시08분 ]
 
【팩트TV】 유기준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는 9일 세월호 인양 문제와 관련해 "기술검토와 공론화 과정을 통한 합리적 마무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유 후보자는 이날 오전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기술적 검토와 인양 비용 등 검토를 마친 다음, 객관적이고 합리적이면 의사결정이 이뤄질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9일 인사청문회에 출석한 유기준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사진-팩트TV, 신문고뉴스 공동)
 
무소속 유승우 의원이 "비용이 많이 들어 인양하지 말자는 주장도 있다.“고 묻자, 유 후보자는 "가정적이어서 (답하기) 적절치 않다."고 말했다.
 
한편 유 후보자의 이런 답변은, 전임 해수부장관이었던 이주영 새누리당 의원이 지난 1월 “세월호 인양은 바람직하다."면서도 ”최소 천억 대의 세금이 드는 만큼 공론화 과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한 것과 유사하다고 할 수 있다.
 
유 후보자는 세월호 참사의 원인 중 하나로 지목되고 있는 해피아(해수부+마피아) 문제에 대해선 "원칙적으로 유관기관 재취업은 금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해수부가 담당하는 업무는 산하기관도 마찬가지인데 국민생명과 직결된다."며 "한편으로 전문성을 활용하는 측면도 있으나 무분별한 재취업, 낙하산 인사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유기준 신임 해수부장관 “세월호 인양여부, 4월내 기술적 검토결과 나와”
“부모이기 때문에, 인양마저 못한다면…” 세월호 실종자 가족의 눈물
세월호 1주기에도…선체 인양마저 결정 못한 정부
세월호촛불 "선체 인양이 실종자 수습·진상규명 열쇠”
[풀영상]이해찬 “세월호 인양은 최소한의 예의”
이완구 “세월호 인양요구 이해…공식 업무보고 이후 결정”
“세월호를 인양하라” 5천여명 팽목항에서 촛불문화제
[풀영상] 세월호 인양 촉구 문화제…“얘들아 올라가자”
[여론조사]국민60% “세월호 인양해야”…반대 29% 불과
이주영 전 해수부장관 “세월호 인양 바람직…예산 때문에 공론화 필요”
세월호 인양, 해외 사례에서 배워야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풀영상] 김경협, 유일호 '배우자 재산' 누락 의혹 제기 (2015-03-09 14:16:53)
정청래 “새누리, ‘종북숙주’라고? 리퍼트 반의 반만이라도 닮아라” (2015-03-09 12:4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