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누리 “성완종 사건 진실? 성완종 본인과 ‘신’밖에 몰라”
“문재인, 朴을 사건 주범으로 매도하고 폄하하다니”
등록날짜 [ 2015년04월29일 11시59분 ]
 
【팩트TV】 새누리당은 29일 "현재 성완종 사건의 ‘진실’을 알고 있는 사람은 성완종 전 회장 ‘본인’과 ‘신’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권은희 새누리당 대변인은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어제 박 대통령의 입장표명을 거론하며 '박 대통령이 몸통인 사건', '선거 중립 위반' 등을 운운하며 도를 넘는 정치공세를 펼쳤다."며 문 대표를 비난했다. 
 
그는 이어 "문 대표가 ‘신’이 아닌 이상 지금 시점에서 사건의 실체적 진실을 모두 알 수는 없는 일"이라며 "그럼에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대통령을 사건의 주범으로 매도하고 폄하하는 문 대표의 발언은 오만하기 짝이 없다.“고 거듭 비난했다.
 
故 성완종 새누리당 의원(사진출처-YTN 뉴스영상 캡쳐)
 
권 대변인은 또한 "이번 성완종 사건과 4.29 재보선은 별개의 사안"이라며 "이를 가지고 대통령의 선거 중립 위반을 운운하는 것은 오히려 문 대표가 성완종 사건을 이번 선거와 매우 긴밀히 연관 짓고 있음을 반증하는 것"이라고 강변하기도 했다. 
 
그는 그러면서 "성완종 사건의 본질은 ‘부정부패’다. 두 번의 사면이 통했기 때문에 이후 광폭 로비활동을 전개하지 않았겠는가"라면서 참여정부 시절 사면 논란으로 물타기했다. 
 
권 대변인은 나아가 "여야를 가리지 않는 성 전 회장의 마당발 로비 의혹으로 정치권 전체에 대한 개혁의 필요성이 대두된 사건인 것"이라며 거듭 ‘성완종 리스트’가 정치권 전체의 일인 듯 거듭 물타기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성완종 리스트’ 수사 흐지부지 마감한 검찰…역시 “친박실세, 무혐의“
검찰, ‘성완종 리스트’ 친박핵심 6명엔 ‘맹탕 서면질의서’ 발송
황교안 "성완종 특사, 단초 생기면 수사할 것“
‘유체이탈’ 박근혜 “난 ‘성완종 리스트’와 아무 관련 없다”
정청래 “성완종 측근은 긴급체포, 이완구-홍준표는 ‘증거인멸’ 대서특필돼도?”
“성완종 리스트, 박근혜 불법대선자금 의혹은 어디에?”
문재인 “성완종 리스트, 박근혜 대선-경선자금도 걸린 일”
노회찬 “성완종 리스트 사실이면 새누리당 해산돼야”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승희 “박근혜 대국민 메시지? 유체이탈, 물타기, 화제전환 뿐” (2015-04-29 12:31:27)
[풀영상] 진선미 "세월호 유가족 화장실도 못 가게 왜 막았나” (2015-04-29 10: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