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재명 “선거일에 MT라니. 한심한 대학생에 한심한 지도교수, 한심한 대학”
“자신 미래 결정하는 선거에 관심도 기여도 안하면서, 정치가 자신 배려해주길 바라나”
등록날짜 [ 2016년03월18일 14시36분 ]
 
【팩트TV】 이재명 성남시장은 18일 “들은 바로, 상당수 대학생들이 이번 선거일에 MT를 간다고 한다”며 개탄했다.
 
이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한심한 대학생에 한심한 지도교수, 그리고 한심한 대학>이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대학은 우리 사회 최고 교육기관이고, 대학생들은 최고 지성집단으로 불린다. 그런데 민주공화국 대한민국의 구성원이자 미래를 짊어질 대학생들이 선거일에 MT라니”라고 개탄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사진-한겨레TV 영상 캡쳐)
 
그는 “정치는 국가의 자원배분을 결정하고, 선거는 그 권한을 가진 대리인을 선정하는 민주공화국에서 가장 중요한 일”이라며 “청년들이 자신의 미래를 결정하는 선거에 관심도 기여도 하지 않으면서, 정치가 자신을 배려해주길 바라는가?”라고 질타했다.
 
이 시장은 “청년의 정치무관심이 오늘날 청년문제가 심각해진 원인의 하나가 아니라고 할 수 있을까?”라고 반문하며 “이런 황당한 반시민적 행태를 대학이나 언론 누구도 지적하지 않는다. 어쩌면 즐기고 있을지도…”라고 힐난했다.
 
그는 “투표일에 MT 가는 대학생, 지도교수, 대학 관계자 여러분! 무관심하면 배려받지 못한다는 사실을, 권리 위에 잠자는 자 보호받지 못한다는 사실을, MT에서 즐길 자유만큼 공화국의 주권자로서의 의무가 중요하다는 사실을 기억하기 바란다”고 대학생과 지도교수, 대학관계자들에 일침을 날렸다.

 
.
올려 1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이재명 “테러방지법? 국정원이 엉뚱한 데 남용할 가능성 90%”
황교안의 ‘고도의 정치적 행위’ 발언에, 이재명 “조선시대로 회귀”
이재명 “난 복지정책하면서도 5700억 빚 갚았는데, 68조 빚 늘린 박근혜 정권은?
‘인간 ATM’ 변희재, 또 이재명 시장에 ‘강제 출금’ 당하다
이재명, ‘음해성 찌라시’ 유포하는 ‘일베충’에 전쟁 선포
일베+조중동의 ‘조작 공격’ 일축하며 일침 날린 이재명 시장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원석 "정의당, 수도권에서 국민의당 지지율 추월" (2016-03-18 15:42:32)
“우리 엄마는 국회의원” 새누리 나경원 딸 부정입학 ‘논란’ (2016-03-18 14:1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