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유총연맹 김경재도 “1인당 10개씩 성주참외 사주자”
같은날 새누리 안상수도 “국민 1인당 만원씩 성주참외 사주자”
등록날짜 [ 2016년07월28일 15시18분 ]
 
【팩트TV】 김경재 자유총연맹 회장은 “우리 자유총연맹 350만 회원들이 1인당 10개씩 성주참외를 사면 3500만개를 살거 아니냐”라면서 사드 배치 지역으로 선정된 경북 성주의 참외를 1인당 10개씩 사먹자고 주장했다.
 
<국민TV> <뉴데일리>에 따르면, 과거 ‘동교동계’의 대표 인물이었던 김경재 회장은 27일 오후 광화문 세종로공원 인근에서 열린 ‘사드배치지지 결의대회’에서 “성주참외가 전자파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걸 확신하시죠?”라며 이같이 말했다.
 
사진-국민TV 영상 캡쳐
 
그러면서 “성주사람들이 전혀 걱정하지 않고 그들의 애국심을 지킬 수 있도록 여러분이 성주 참외 많이 사주시겠는가“라고 목소릴 높였다.
 
같은 날 안상수 새누리당 의원도 성주 군민들이 사드 배치에 거세게 반발하는 데 대해  "(사드 배치 지역이) 성주로 결정된 것은 되돌이킬 수 없다“며 ”성주 특산품인 참외가 연간 매출액이 4천억원 정도이니 국민 1인당 1만원씩 구매해서 드시면 된다"며 황당한 제안을 해 성주 군민들을 모욕했다.
 
이상훈 애국단체총협의회 상임의장도 “지금 성주 주민들이 뭘 아느냐”라며 “그 사람들 단지 제주도에 강정마을, 밀양에 송전탑을 반대해서 그 지역주민들이 혜택을 많이 받았다”고 강변하며 성주 군민들을 맹비난했다. 그러면서 “그러니까 돈만 좀 생기면 그냥 가만히 있을 사람들”이라고 성주 군민들을 깎아내렸다.
 
그러면서 “우리는 성주 주민들과 협조해서 성주 주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성주주민들이 판매하고 있는 농산물을 우리가 많이 사줍시다”라며 성주참외 등을 적극 사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김경재 회장은 사드 배치로 중국이 강력 반발하며 ‘경제보복’ 등을 경고한 데 대해선 “우리가 언제부터 중국 눈치를 보기 시작했느냐”라고 주장했다. 
 
그는 또 박지원 국민의당 비대위원장이 사드 배치를 반대하는 데 대해선 “왜 한반도 평화문제를 시진핑의 생각으로 따지느냐”면서 “대한민국은 대한민국의 입장이 있는데 왜 중국 이야기를 하느냐”라며 “중국을 무서워하는 친중파를 가만히 보면 북한을 대놓고 옹호하기 어려워 중국을 핑계대고 있는 것 같다”고 맹비난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고승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박지원 “정진석, 자기는 왜 성주 갔나. 누가 할 말을 누가 하네”
野3당 연달아 성주 방문, 성주에서 ‘장례식’ 치렀던 새누리는 반발
성주군민의 일갈 “조선일보 한달만 보면 생사람도 좀비된다”
"성주 사드 배치, 박근혜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내 지역구 구미 배치도 수용” 친박 백승주 ‘입’ 논란
새누리 안상수 “국민 1인당 만원씩 성주참외 사먹자” 황당 제안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교조 "방학 중 사드배치 교육 지시한 교육부 부끄러워 해야" (2016-07-28 15:32:15)
김영란법=부정청탁금지법이 9월 28일부터 본격 시행된다 (2016-07-28 14:4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