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청래 "박대통령 휴가서 돌아오면 우병우 파면할 것"
"손학규 정계은퇴 아닌 정치은둔…민심 거스르고 탈당 하겠나"
등록날짜 [ 2016년07월27일 10시51분 ]
 
【팩트TV】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은 27일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대통령 직속기관인 특별감찰관이 감찰에 나선 것과 관련 “박근혜 대통령이 휴가에서 돌아오면 우병우 수석을 파면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오전 YTN라디오 ‘신율의 출발새아침’과 인터뷰에서 “지금 우병우를 파면하지 않으면 정권이 유지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민심이 들끓고 있다”면서 “특별감찰은 수순을 밟고 있는 것이고 이미 우병우 사태는 다른 방법이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우 수석을 하루속히 파면하고 검찰 수사를 받게 하는 것이 박근혜정권의 조기 레임덕을 그나마 진정시킬 수 있는 방안”이라면서 “지금 관저에서 휴가 중인 박 대통령이 우 수석에 대한 해임과 함께 전면적인 개각을 고민하고 있지 않겠느냐”고 지적했다.
 
정 전 의원은 전당대회가 다가오면서 친노계가 당권을 잡을 경우 문재인 전 대표가 대선후보로 선출될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손학규 상임고문 등 반노진영이 이탈할 수 있다는 주장에는 “손 전 대표는 지금 엄연히 더불어민주당 당원이자 고문”이라며 “그런 말이 나오는 것 자체에 대해 본인 스스로 굉장히 자존심 상해할 것”이라고 반박했다.
 
또한 “한 번도 손 고문이 정계를 은퇴했다고 생각해 본 적이 없다”면서 “정계를 은퇴했다면 굳이 강진 토굴에 가서 사실 이유가 없다”며 “정계 은퇴가 아닌 정치은둔을 하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원래 민주주의가 경쟁하고 다수결에 의한 표결을 하고 여기에 아름다운 승복을 하는 것이 아니냐”면서 “문 전 대표를 좋아하는 사람이 많이 있지만 그렇지 않은 분들도 그런 민심을 거스르는 일은 못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우병우 수석 아들의 ‘복무 특혜’ 정황이 또 드러났다
우상호 “세월호 특조위-백남기-검찰개혁, 국민의당-정의당과 적극 공조하겠다”
‘양파’ 우병우 수석, 이번엔 ‘병역 면제’ 의혹
조선일보는 왜 ‘공천개입 녹취록’ ‘우병우 비리 의혹' 때리기 나섰나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올해 담배세 13조원 육박 예상, 담배값 2천원 인상은 결국 ‘서민 수탈’ (2016-07-27 11:13:10)
‘45일 당무거부’ 논란 이종걸도 당대표 경선 출마 (2016-07-27 10:4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