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풀영상] 김진태 "논두렁 조사? 나라가 이리 미쳐 돌아가도 되겠나"
등록날짜 [ 2015년03월02일 17시08분 ]
 
 

【팩트TV】새누리당 김진태 의원은 2일 이인규 전 중수부장이 2009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수사 당시 “시계를 논두렁에 버렸다”는 이른바 ‘논두렁 시계’의 언론보도 출처가 국가정보원이라는 사실을 폭로한 것과 관련 야당에서 국정조사를 요구하겠다고 나서자 “나라가 이렇게 미쳐 돌아가도 되겠느냐”고 강하게 반발하며 비난하고 나섰다.
 
김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논두렁 시계’ 관련 조사를 하려면 노 전 대통령의 사망으로 검찰이 공소권 없음 처리한 차명계좌 의혹이나 시계의 행방도 여기에 포함시켜야 한다면서 야당 의원에게 “이걸 원하는 사람이 있는 건 아니지 않으냐. 이 사건을 정략적으로 이용하지 말라”고 말했다.
 
이어 “국정조사는 하자는 거에요? 특검을 하자는 거에요? 나라가 이렇게 미쳐 돌아가도 되겠습니까?”라며 “벌써 대통령이 두 번이나 바뀐 만큼 불행한 과거는 이제 덮어두자”고 당부했다.
 
김 의원은 회의에 출석한 김주현 법무부 차관에게 “검찰도 이인규 변호사 발언 때문에 곤혹스러워요? 잘됐다고 생각하는 거에요?”라고 추궁한 뒤 “국정원은 국가 안보의 한 축을 담당하는 기관인데 심심하면 술 먹다 끄집어내서 이런 식으로 흔들어도 되겠느냐”며 “정확히 중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영상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참여연대, 이인규 폭로 근거로 원세훈 검찰에 고발
하태경 “국정원 ‘논두렁 시계’ 조작 사건, 국정조사하자”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친박’ 홍문종 “KBS 수신료 인상, 반드시 이뤄져야” (2015-03-03 10:45:48)
정청래 “이병기, 유신시절 이후락 연상케 한다” (2015-03-02 11:0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