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웅래 “안행부, 홍준표 업무 손뗄것 권고해야”
등록날짜 [ 2015년04월28일 18시01분 ]
 
【팩트TV】국회 안전행정위원회 소속 노웅래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28일 안전행정부가 홍준표 경남도지사 등 이른바 ‘성완종 리스트’에 연루된 지자체장 3명에게 업무 중단 권고를 내려야 한다고 말했다.
 
노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안행위 전체회의에서 정종섭 안전행정부 장관에게 “성완종 불법자금 리스트에 연루된 홍 지사를 포함한 단체장 3명의 범법행위가 구체적으로 드러났음에도 버젓이 공무집행을 하고 있다”며 “법적 조치를 할 수 없다면 적어도 현업에서 손을 떼도록 권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돈을 받은 장소와 일시, 구체적 진술, 동석한 사람까지 드러난 마당에 용의자도 아니고 구체적 범죄가 드러난 범죄자라 할 수 있는 사람들이 공무집행을 한다면 누가 공무집행을 신뢰하고 믿겠느냐”면서 “시시비비를 가리고 사실을 규명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정청래 의원도 “여야 원내지도부가 3명의 지자체장을 안행위에 출석시키기도 이미 합의했다”면서 “합의사항을 지켜달라”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조원진 새누리당 의원은 “형이 확정될 때까진 혐의를 받고 있는 사람을 범죄자로 모는 것은 맞지 않다”며 “검찰과 법원에서 밝힐 문제에 (국회가) 죄인으로 단정하는 것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정 장관은 “사실관계가 확정되면 (안행부장관이) 할 수 있는 권한이 무엇인지 살펴보겠다”고 답변했다.





[팩트TV후원 1877-0411]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홍준표 반발 “검찰, 성완종과 아무 관련없는 나만 옭아매”
홍준표 “성완종 돈, 총선-대선 때도 흘러들어갔을 것”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완종의 경남기업, ‘이명박근혜’ 정부에서 계속 특혜 받았다“ (2015-04-28 18:56:31)
‘유체이탈’ 박근혜 “난 ‘성완종 리스트’와 아무 관련 없다” (2015-04-28 16:1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