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국민청원 4만명 넘긴 거제씨월드 ‘돌고래 타기’ 논란…정의당 “오락기구 전락”
등록날짜 [ 2020년06월29일 16시58분 ]
 

【팩트TV】거제씨월드의 돌고래 타기(VIP라이드) 등 체험 프로그램이 동물 학대라며 중단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4만 명을 넘어선 가운데 정의당은 29일 “돌고래가 체험 프로그램의 오락기구로 살아가고 있다”며 “동물은 물건이 아니다”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또한 지난 총선 당시 공약으로 내걸었던 ‘동물기본법’ 재정을 재차 주장하면서 “고래 등 해양포유류 전시 사육을 완전히 금지하고 토착 생태종을 보전하는 방식으로 동물원의 성격을 바꿔야 한다”고 주장했다.
 
조헤민 정의당 대변인은 29일 국회 소통관에서 논평을 통해 “참혹한 실태가 확산됐으나 거제씨월드가 돌고래 타기 체험을 계속하겠다고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거제씨월드의 돌고래들은 수족관에 갇혀 지내며 사람들이 만지고 입을 맞추고 올라타는 등 원치 않는 체험프로그램에 동원돼왔다”며 “그 결과 2014년 개장 이후부터 지금까지 6마리가 폐사됐다”고 주장했다.
 
나아가 “거제씨월드가 수입해 사육하는 벨루가는 모두 야생에서 포획된 개체들로 야생 개체군 유지를 직간접으로 위협하는 비인도적 행위”라면서 “명백히 동물 학대를 자행한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거제씨월드는 돌고래 학대 논란과 관련 입장문을 통해 유럽과 미국의 관련 지침·규정을 준수하며 자연에 가까운 생활 환경을 제공하면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논란이 된 돌고래 타기 체험도 돌고래나 벨루가가 원치 않을 경우 거부할 권리를 주고 학대 등 비인도적 행위도 없었다고 반박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글 신혁, 영상 배희옥·김대왕·백대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장경태 "청년들 정치진입 돕겠다"…'청년정치사다리법' 대표발의 (2020-06-30 10:53:13)
[영상] 정의당 “하태경·홍준표, 인국공 사태 궤변은 ‘악어의 눈물’…잘 알지도 못하면서” (2020-06-29 15:5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