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최연혜 “인민재판이냐? 여당이 국감 사찰…여상규·김승희 윤리위 제소 즉각 취하하라”
등록날짜 [ 2019년10월08일 17시39분 ]
 

【팩트TV】최연혜 자유한국당 의원이 8일 민주당의 국회 윤리위 제소 번복에 대해 “여당이 야당 의원의 국정감사 질의를 일일이 사찰하고 있다”며 “여의도 인민재판”이라고 강하게 반발했다.  
 
또한 ‘병신같은게’ 욕설 파문을 일으킨 여상규 의원과 ‘문대통령 치매’ 발언의 김승희 의원에 대한 윤리위 제소도 즉각 취소하지 않을 경우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정춘숙 원내대변인을 윤리위에 제소하고 명예훼손으로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변했다.
 
최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방송통신심의위원장에 대한 미투 논란은 절대 개인정보가 될 수 없고 당사자에게 사실확인을 하는 것은 국감 위원으로서 당연한 책무”라며 “민주당이 애초부터 터무니없는 무고를 해놓고도 봐준다는 식의 궤변으로 빠져나가려고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조금만 불리하면 민주당은 개인정보라며 기관장을 두둔하고 은폐하는 작태로 국감을 무력화시킨 것이 한두 번이 아니다”라며 “윤리위 제소라는 발상부터 야당 의원의 입에 재갈을 물리려는 불순한 의도”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국감장에 있었던 모든 의원이 문제 삼지 않았는데도 민주당이 윤리위 제소 결정을 내린 것은 누군가 야당 의원의 질의를 일일이 사찰하고 있다는 증거”라며 “명백한 야당탄압이자 국감 방해”라고 비난했다.
 
아울러 “윤리위 제소를 남발하는 민주당은 여당으로서는 물론 공당으로서 자질조차 의심스럽다”며 “여상규·김승희 의원에 대한 제소도 즉각 취소하지 않을 경우 이인영·정춘숙 의원을 윤리위에 제소하고 명예훼손에 대한 책암을 묻겠다”고 경고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민주 “KBS, 알릴레오 폭로에 조사위 구성…녹취록 전문 공개해야” (2019-10-10 11:53:32)
[영상] 정의당 “조국 ‘검찰개혁안’ 기존안 재탕 수준…더 근본적 개혁안 내놔야” (2019-10-08 16:3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