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주당 “한국당, 엄중한 시기에 58만 국군 명예훼손…안보 논할 자격도 없다”
등록날짜 [ 2019년08월06일 11시33분 ]

【팩트TV】더불어민주당은 6일 자유한국당이 나경원 원내대표의 약속을 깨고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정부와 군이 북한을 대변한다’며 정경두 국방부 장관의 해임을 요구하고나서자 “58만 국군장병 전체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강하게 반발했다.
 
정춘숙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 브리핑을 열고 “한국당 박맹우 의원이 정 장관에게 ‘사사건건 북한만 변호하고 변명한다’ ‘진퇴를 분명히 하라’는 억지 주장으로 국방위를 정회로 몰고 갔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그동안 안보 현안 질의가 필요하다고 주장해왔으나 역시나 국방위에서 소모적 논쟁으로만 일관했다”며 “엄중한 안보 상황에 국방부 장관을 인신공격하고 국방위를 정쟁의 장으로 만든 한국당은 더 이상 안보를 논할 자격이 없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한국당 의원들은 지난달 31일 남북군사합의 폐기,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를 주장하는 등 국익을 외면한 무지를 드러낸 바 있다”며 “오늘 일본의 경제침략, 북한 발사체 등 경제·안보 분야를 논의하기 위한 국회 운영위원회에서는 초당적 협조에 나서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경원 ‘신쇄국주의’ 비난에 ‘신친일’로 맞받아친 민주당 “소재 국산화가 그렇게 불편했나” (2019-08-06 13:35:11)
자유한국당 “문대통령 ‘친일 프레임’ 수혜자는 北 김정은”…日 수출규제 속 색깔론 공세 (2019-08-05 17:4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