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한국당 법사위원들 “가면 벗겨진 윤석열, 미래당과 ‘부적격’ 의견일치 확인했다“
등록날짜 [ 2019년07월09일 17시15분 ]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9일 “윤석열 후보자가 부적격하다는 데 바른미래당도 같은 의견”이라며 “한국당은 인사청문보고서 채택을 완강하게 거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도읍 법사위 한국당 간사와 김진태·이은재·정점식·주광덕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 후보자를 비롯한 일련의 그룹들로 인해 공평무사한 검찰권 행사가 불가능하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윤 후보자가 검찰의 칼을 공평무사하게 행사할 수 있을 것인가 하는 (판단의) 최대 쟁점 중 하나가 용산세무서장 사건”이라며 “그러나 어제 청문회에서 많은 부분을 거짓말로 일관했다”고 주장했다.
 
나아가 “검찰 간부들이 문재인 정부와 코드가 맞는 인사들로 구성되어 있고, 윤 후보자는 차기 검찰총장 하마평이 한참일 당시 친분이 있는 양정철 민주연구원장과 만났던 사실이 확인됐다”며 “그래서 검찰의 정치적 중립은 요원하다”고 비판했다.
 
김진태 의원은 “어제 12시 넘어 육성 녹취록이 공개되면서 대박이 터졌다”며 “온종일 농락당한 기분이었고 거짓의 가면이 벗겨지는 느낌이었다”고 밝혔다.
 
또한 “다른 나라에서 청문회에 나와 이렇게 거짓말을 했다면 온전치 못했을 것”이라며 “단순한 거짓말이 아닌 큰 사건의 단초를 이루는 거짓말이기 때문에 변호사법 위반을 검토 중에 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청문보고서를 말하기 이전에 본인이 자진 사퇴해야 한다”며 “어제 청문회를 같이 한 바른미래당도 ‘후보사퇴, 부적격’에 같은 입장이라는 것을 조금 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정의당 ‘데스노트’ 통과한 윤석열 “결격사유 없다” (2019-07-09 17:18:01)
[영상] 정의당 “한국당, ‘떡값검사’ 의혹 황교안 구하겠다고 노회찬 폄훼하다니…이것도 ‘황’이 시킨 거냐?” (2019-07-09 15:3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