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민주당 “나경원, 탄핵 주도할 땐 언제고 ‘박근혜 사면’ 말바꾸기냐”
등록날짜 [ 2019년06월14일 12시26분 ]
 
 
더불어민주당은 14일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박근혜 사면’ 주장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을 뛰어넘어야 한다며 탄핵을 주도하더니 이제 말바꾸기에 나선 거냐”고 힐난했다.
 
이재정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논평을 통해 “나 원내대표는 탄핵 당시 국회 찬성 표결을 주도하고, 헌법재판소 탄핵 결정 직후 승복을 이야기했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당시 ‘보수는 박근혜 대통령을 뛰어넘어야 한다’고 강조하던 나 원내대표가 이제는 보수세력결집과 당리당략에만 집착하며 사법질서를 부정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은 국정농단 사건과 국정원 특수활동비 상납 사건으로 재판을 받는 상황”이라며 “나 원내대표의 주장은 정치적 이해에 눈이 멀어 역사와 국민, 사법제도를 우롱하는 것”이라고 일축했다.
 
그는 또 곽상도 한국당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소한 것과 관련 “김학의 전 차관 사건에 대한 엄정한 수사 주문이 직권남용과 강요냐”며 자중할 것을 당부했다.
 
이 대변인은 “소수 특권층이 권력과 유착해 범죄를 저질렀고 이후 고의적 부실수사와 조직적 비호, 은폐가 자행됐다”며 “이미 드러난 사실로 인해 윤중천·김학의는 구속되기까지 했다”고 지적했다.
 
나아가 “아직도 이들은 은폐·비호한 실체를 아직 밝혀내지 못하고 공소시효 등 법의 틀에서 놓친 진실에 많은 국민이 공분하고 있다”며 “역사에 은폐된 권력유착 범죄에 대한 국민의 상식적 분노에 함께하지 못하는 자가 그 주범과 방조자”라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아울러 이날 故 이희호 여사의 장례가 사회장으로 거행된다고 밝히면서 “이제는 정말 김대중 전 대통령의 곁으로 보내드려야 할 때가 됐다. 여사께서 보여주신 민주주의와 인권에 대한 신념을 오래도록 간직하겠다”며 영면을 기원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자유한국당 “문대통령, 경제 ‘설레발’ 치더니 추경 몰두…‘경제청문회’ 요구 즉시 응하라” (2019-06-14 15:03:45)
[영상] 바른미래당 “국회의원들, 70일 동안 놀면서 챙긴 ‘세비’ 반납하라” (2019-06-14 11:4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