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이찬열 ‘양아치 발언은 혼잣말’ 해명에도 여성당원들 “삼진아웃 충분, 윤리위 징계하라”
등록날짜 [ 2019년06월07일 16시04분 ]
 
 
바른미래당 여성 당원들이 7일 ‘양아치’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이찬열 의원의 징계를 요구하고 나섰다.
 
이 의원은 같은 당 이혜훈 의원에게 ‘양아치 X’ 발언을 했다는 논란과 관련 의총장을 빠져나오면서 ‘양아치 판’이라는 혼잣말을 한 것이라고 해명했으나 여성 당원들은 “분탕질로 당을 분열시키려는 저의가 무엇인지 의심스럽다”며 징계요구서 제출과 함께 손학규 대표의 자진 사퇴를 촉구했다.
 
김미연 전 경기 남양주병 지역위원장 등 미래당 여성 당원 3명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찬열 의원이 지난 4일 신임 원내대표 선출 후 열린 첫 의원총회에서 당을 분열과 진흙탕 싸움으로 몰아가는 발언을 자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양아치 발언에 지금까지 사과도 하지 않는 무책임과 몰염치를 더 이상 참을 수 없다”면서 “오늘 당 윤리위원회에 이 의원 징계 요구안을 제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아가 “이 의원은 국회 교육위원장으로서 자질에 심각한 결손을 보여줬다”며 “이미 삼진아웃이 되기 충분하다. 다른 의원으로 교육위원장을 교체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아울러 “더 심각한 것은 이 의원을 대변하는 손학규 대표”라며 “편파적인 말과 행동으로 당원들을 갈등과 분열로 몰아가는 손 대표는 당대표직에서 물러나야 한다”고 촉구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윤소하 “김진태 등 3인방 빼고 국회소집요구서 돌렸다…국회 정상화 동참해달라” (2019-06-07 17:09:31)
[영상] 민주평화당 “김원봉 둘러싼 국론분열 중단하라” (2019-06-07 14:48: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