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정의당, 나경원 ‘반민특위’ 발언에 “다카키 마사오 후예에겐 공포의 이름, 도둑 제 발 저리나”
등록날짜 [ 2019년03월14일 19시07분 ]
 

정의당은 14일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반민특위 때문에 국민 분열’ 발언과 관련 “다카키 마사오의 후예에게 반민특위는 공포와 증오의 이름일 것”이라고 일침을 날렸다.
 
김동균 정의당 부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논평을 통해 “나 원내대표가 국가보훈처의 가짜 서훈자를 가려내는 전수조사를 두고 해방 후 반민특위로 국론이 분열됐다는 말을 했다”면서 “왜 발끈하면서 생뚱맞게 반민특위 타령을 하는지 모를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반민특위 좌초로 친일 청산이 제대로 시도조차 하지 못했고, 다카키 마사오는 박정희라는 이름으로 돌아와 쿠데타로 정권을 잡을 수 있었다”며 “그 후예인 자유한국당에게는 반민특위라는 이름이 얼마나 공포스럽고 증오스러울지 충분히 짐작이 간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5·18 망언 파문 당시 그의 ‘다양한 해석’ 발언을 겨냥한 듯 “나 원내대표의 역사 인식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며 “해방 후 국민 분열은 반민특위 때문이 아니라 반민특위가 좌초됐기 때문”이라고 일축했다.
 
아울러 “지난 3·1절 기념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빨갱이는 친일파의 잔재’ 발언을 한 후부터 한국당이 친일의 ‘ㅊ’자만 나와도 과민반응을 하고 있다”며 “도둑이 제 발 저려서 그러는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정의당 “KT가 김성태 가족회사냐? 딸, 조카 누가 또…‘김학의’ 별장성접대 의혹 청문회·특검 가자” (2019-03-15 14:13:04)
[영상] 민주평화당 “막장 어그로꾼 ‘나경원’에겐 무플이 답…어차피 지지자는 ‘태극기+혐한인’ 뿐” (2019-03-14 19:06: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