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민주당 “김진태·김순례 징계 유보? 자유한국당 ‘규정’ 내세워 ‘5·18 망언 3인방’ 보호막”
등록날짜 [ 2019년02월14일 13시45분 ]
 

더불어민주당은 14일 자유한국당이 5·18 망언 파문을 일으킨 김진태·김순례 의원의 징계를 전당대회까지 유보하기로 결정하자 민주화 역사 날조에 대한 처벌보다 당 규정이 중요하냐고 강하게 비난했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한국당이 문제의 공청회를 주최한 이종명 의원에 대해서는 제명 처분을 했으나, 김순례·김진태 의원에 대해서는 당헌당규를 내세워 징계를 유보했다”며 “국민 기만적인 자체 징계를 철회하고 당장 국회에서 퇴출시키라”고 반발했다.
 
이어 “한낱 당직 선출 규정을 이유로 민주헌정질서 파괴행위를 옹호하고 민주화 역사를 날조한 망언자들의 징계를 미룬다는 것은 국민을 기반하는 행위”라면서 “한국당도 윤리규범이 있을 것 아니냐. 국민적 공분이 하늘을 찌르는 사안을 두고 자당 규칙을 내세워 보호막을 씌우는 한국당의 안일한 사태 인식이 놀랍다”고 질타했다.
 
이종명 의원의 제명에 대해서도 “이것으로 한국당이 할 일을 다 한 것은 아니다”라며 “무소속으로 의원직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국회 윤리위와 본회의 의결을 통해 반드시 국회의원 제명에 나서는 데 나서야 진정성이 확인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한국당 당권 주자인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언론과 인터뷰에서 김진태 의원의 ‘가짜 유공자’ 주장에 동조하는 발언을 한 것과 관련 “당을 수구냉전 극우정당에서 개혁보수 정당으로 돌려세우겠다더니…”라면서 “얼마나 뻔뻔한 거짓말이었는지를 알려주는 단적인 증거”라고 지적했다.
 
나아가 “더욱 심각한 것은 자당 의원들의 망언에 대한 범국민적 규탄 분위기를 한낱 소동으로 폄훼했다는 것”이라며 “사태 인식이 이렇게 한가하고 무책임한지 참으로 개탄스럽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오세훈 후보는 자신의 말이 헌법질서 파괴를 옹호하는 ‘망언 3인방’의 발언과 그리 다르지 않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며 “냉철히 자기를 돌아보고 정도를 걸으라”고 말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정의당 “이종명 제명-김진태·김순례 유보…윤리 개념 없는 자유한국당 윤리위답다” (2019-02-14 13:48:09)
[영상] 5·18유공자들 “자유한국당, 테러리스트 ‘망언3인방’ 제명 안하면 한국당 해체 투쟁” (2019-02-13 18:5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