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윤소하 “한국당 당권 주자들 ‘박근혜 사면’ 경쟁…적폐세력이 쿠데타 획책”
등록날짜 [ 2019년02월08일 15시49분 ]
 

윤소하 정의당 의원은 8일 자유한국당 당권 주자들의 ‘박근혜 사면’ 경쟁을 두고 “촛불혁명에 대한 모독”이라며 “세상이 이렇게 퇴행적으로 흘러가도 되는지 분노를 참을 수 없다”고 목청을 높였다.
 
윤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당 차기 당권 주자들이 ‘박근혜 사면’을 연일 주장하고 있다”면서 “홍준표 후보는 노골적으로 박근혜·이명박 사면을 외치고 황교안 후보는 사면 검토, 김진태·안상수 후보도 사면을 주장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한국당 대표 주자들의 박근혜 사면 주장은 단순히 그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다”라고 지적하면서 “그 주변에서 호가호위며 전횡과 범죄를 일삼았던 최순실·김기춘·우병우 등 범죄자를 사면하고, 이재용 등 박근혜와 거래했던 재벌총수들에게도 면죄부를 주겠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이는 한 마디로 촛불항쟁에 대한 쿠데타 획책이자 왜 이들이 한국 정치의 적폐세력인지를 뚜렷이 보여주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그는 2월 임시국회 협상 불발의 책임을 두고 “한국당은 민주당 때문이라고 연일 비난하지만 정작 자신들은 김태우 특검, 손혜원 국정조사, 김경수 지사 구속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 등에 대해 한 치도 물러서지 않고 있다”면서 “그러면서도 자당 의원들이 연루된 사항에는 내로남불의 전형을 보여왔다”고 질타했다
 
또한 “2월 임시국회 일정이 합의되지 않는 데는 툭하면 특검과 국정조사를 남발하는 한국당의 몽니에 큰 책임이 있다”면서 “진정 국정조사를 해야 한다면 이미 모든 정당의 합의한 대로 강원랜드를 중심으로 한 공기업 채용비리 국정조사부터 즉각 실시하자”고 촉구했다.
 
나아가 “한국당이 지금 해야 할 일은 말도 안 되는 박근혜 사면 논쟁이 아니라 2월 국회를 조속히 정상화하고, 자신들이 지난해 말 합의했던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기반한 선거법 개정안을 내놓는 것”이라면서 “원내 5당이 어느 정도 합의를 이루면 당론을 정하겠다는 어처구니없는 말을 할 때가 아니라 조속히 당론을 확정해 정개특위에서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지금처럼 한국당이 거리낌 없이 퇴행적 행위를 일삼는 원인에는 정부여당의 실책이 자리 잡고 있다”며 “적폐와 타협할 것이 아니라 노동존중사회 소득주도성장 공정경제 등 촛불정권답게 내세운 기치를 상기하라”고 말했다.


 
[영상제보 받습니다] 진실언론 팩트TV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받습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영상을 (facttvdesk@gmail.com)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상] 더불어민주당 “도로 박근혜당 전대? 박근혜 옥중정치에 당권주자들 ‘사면’ 주장으로 화답” (2019-02-08 18:19:33)
[영상] 바른미래당 “故 윤한덕 센터장, 그의 순간순간이 골든타임이었다” (2019-02-08 14:4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