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태경 "김무성, '친박·비박 양비론'은 탄핵정신 역행"
등록날짜 [ 2018년12월05일 12시03분 ]
 
【팩트TV】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5일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의 ‘탄핵 친박·비박 공동책임’ 주장에 대해 “탄핵 정신을 역행하는 것”이라고 정면 비판했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친박 진영이 여전히 박 전 대통령 무죄를 주장하며 탄핵을 인정하지 않고 있다”면서 “사실상 헌법을 부정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런데 김 의원은 친박, 비박 둘 다 잘못이라면서 비박의 탄핵 찬성 행위도 잘못된 것처럼 몰아갔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더 심각한 것은 한국당 내부에서 김 의원의 탄핵 정신 역행에 아무런 문제를 제기하지 않는다는 것”이라며 “이는 사실상 비박 진영의 친박에 대한 굴복이자 혁신 포기 선언에 다름이 아니다”라고 질타했다.
 
하 의원은 “김 의원이 지금 해야 할 일은 친박과 어설픈 타협으로 헌법 정신을 내팽개치는 것이 아니라 시대착오적인 친박 세력의 헌법 부정행위에 반성을 촉구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무성 의원은 이날 친박계의 탄핵 사과 요구에 “지금 공방을 벌이는 것은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면서 “모두 잘못했기 때문에 이렇게 되지 않았겠느냐”고 말했다. 또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석방 촉구 결의안에 합의했다는 내용에 대해서는 “제안을 받고 ‘앞으로 내가 얼마든지 앞장설 의사가 있다’고 얘기했을 뿐”이라고 설명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야3당 대표들 "거대 양당, 연동형 비례제 결단하라" (2018-12-05 15:47:36)
이정미 "김정은 연내 답방은 필수적 선택" (2018-12-05 11:2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