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문표, 전원책 '통합전대론'에 "문정부 맞설 강력한 야당 탄생해야"
"야권 분열이 지난 대선 패배 근본적 원인 중 하나"
등록날짜 [ 2018년10월12일 10시53분 ]
 
【팩트TV】홍문표 자유한국당 의원은 12일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위원인 전원책 변호사의 ‘바른미래당과 통합전당대회’ 발언과 관련 “통합이라는 전제를 가지고 문재인 정부와 맞설 수 있는 강력한 야당이 탄생해야 한다”며 미래당과 통합 의지를 나타냈다.
 
홍 의원은 이날 YTN라디오 ‘김호성의 출발 새아침’과 인터뷰에서 “지난 대선 실패의 근본적 원인 중 하나는 야당이 두 갈래, 세 갈래로 분열됐던 것”이라면서 “이래서는 국민들께 희망을 줄 수 없다. 이번에 통합할 수 있는 전제적인 조강특위가 됐으면 좋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전 변호사의 ‘칼자루’ 발언에 대해 “김병준 비대위원장이 상당한 권한을 주겠다는 약속이 있었지만, (조강특위의) 최종 책임자는 사무총장이고 또 비대위에서 승인을 받아야 한다”며 “상당한 권한을 줘도 거름장치나 제도적으로 순화되는 과정이 있기 때문에 난도질하거나 완전히 물갈이는 되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또 전 변호사의 ‘홍준표·김무성 교체론’에 대해서도 “칼자루를 잡기도 전에 누구를 잘라내고 누구를 붙이고 이런 식으로 얘기하면 그것은 당을 새롭게 하는 게 아니라 도리어 더 어려운 쪽으로 갈 수 있다”며 “(조강특위는) 당협위원장을 교체하는 소위 새로운 정치를 하겠다는 데에서 출발했기 때문에 당협위원장 교체가 첫째고, 당을 운영하는 제도적 개선은 이분들의 결정 사안이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아울러 전당대회를 통해 새로운 당 대표가 선출되면 조강특위의 인적쇄신이 물거품 될 수 있다는 지적에는 “조강특위의 진행 과정이 전당대회를 앞두고 하는 것이기 때문에 도리어 조강특위를 잘 하면 전당대회가 참으로 보람 있는 단합된 전당대회로 갈 수 있다”고 말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언주 , 국토부 ‘9·13부동산대책’ 후속 조치에 “이건 정상 아니다” (2018-10-12 11:21:53)
류여해 "첫눈 오는 날 '탁현민' 기다리겠다" (2018-10-11 16:5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