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준표, 이재명 겨냥 "패륜적 쌍욕이 가정사냐?…남경필 '이혼·아들' 문제가 가정사"
등록날짜 [ 2018년05월16일 10시47분 ]
 
【팩트TV】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6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의 이른파 ‘형수 욕설’ 논란에 대해 “패륜적인 쌍욕 파동을 가정사로 덮고 넘어가려 한다”며 “음험한 술책이 가히 놀랍다”고 비난했다.
 
(이미지 출처 -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페이스북 캡쳐)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자당 남경필 현 경기지사의 이혼 문제와 관련 “살다 보면 서로 마음이 맞지 않아 이혼할 수 있다”면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두 번이나 이혼한 경력이 있지만, 도덕성을 중시하는 미국의 대통령이 되었다”고 옹호한 뒤 이같이 말했다.
 
이어 남 지사 아들의 성추행과 마약 밀반입에 대해서는 “삼성 창업자인 고 이병철 회장도 자식 문제는 마음대로 되지 않는다고 한탄한 바 있다”며 “그야말로 이 두 가지 문제는 가정사”라고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 “이를 비난하면서 패륜적 쌍욕 파동도 가정사로 덮고 가려는 (이재명 후보의) 음험한 술책이 가히 놀랍다”며 “뻔뻔한 좌파들의 민낯을 보는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재명 후보는 남경필 지사가 형수 욕설 논란을 공세의 대상으로 삼자 페이스북을 통해 “저인들 남 지사님 가정사에 대해 하자면 왜 할 말이 없겠습니까?” 그러나 지사님이 링에서 내려가 아무리 진흙탕 속으로 저를 불러도 저는 가지 않을 것”이라며 “많은 분이 현직 도지사의 체신과 품격을 유지해 주시길 바란다”고 일침을 가했다.
 
또한 “저의 부족함과 흠결을 충분히 지적하셨고 저도 다 인정하고 공개사과 드린 터이니, 이제 네거티브 없는 정책대결 하겠다는 남 후보님의 공언이 빈말이 아님을 보여달라”면서 “홍준표식 ‘막말’ 저질 네거티브 전쟁이 아닌, 남경필식 정책과 멋진 일 합을 겨뤄보고 싶다”고 당부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영표 "추경, 더이상 미룰 여력이 없다…18일 반드시 처리해야" (2018-05-16 11:52:45)
이언주 "표에 눈 어두워"… '최저임금 1만원' 내걸었던 대선후보들 싸잡아 비난 (2018-05-15 16:05: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