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우상호 "도 넘은 안철수 '김기식 공격', 단호히 대응하겠다"
등록날짜 [ 2018년04월10일 14시16분 ]

【팩트TV】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10일 같은 서울시장 예비후보인 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위원장이 김기식 금감원장 때리기에 나서자 “문재인 대통령을 공격하기 위한 목적”이라며 “도를 넘어선 김기식 원장 공격에 단호히 대응하겠다”고 반발했다.
 
우 예비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부적절한 것은 그것대로 겸허히 수용해야 하지만, 부당한 공격에 대해서는 과감하게 대응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김기식 원장은 임명 당시 ‘금융권 떨고 있나?’ ‘전문성 뛰어난 인사’ 등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산하기관 비용으로 간 해외출장 논란에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았다고 사과했다”면서 나아가 “산하기관 비용으로 출장한 것이 부적절하다고 할 때의 논점은 공무를 핑계로 놀러 갔거나 외유의 대가로 해당 기관의 민원을 해결해 주는 경우가 아니냐”고 따져 물었다.
 
그러면서 “김 원장은 분명히 공무를 수행했고, 해당 기관의 민원을 해결해주기보다 불이익을 주었으나 부적절 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반박했다.
 
그는 인턴 직원의 해외출장 동행 논란에 대해서도 “여성 보좌진 대동을 이상한 시각으로 해석하며 정치적으로 공격하는 것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오해를 피하려고 남성 보좌진만 동행한다면 이 또한 역차별이 아니냐”고 비판했다.
 
또한 “수행원의 경우 부인이나 가족을 데려가면 질타를 받을 수 있지만, 정책보좌진을 수행단의 일행으로 대동하는 것은 일반적인 경우”라면서 “따라서 김 원장에 대한 공격이 도를 넘었다고 본다”고 말했다.
 
아울러 바른미래당이 이날 김 원장을 고발한 것에 대해 “그렇다면 비슷한 방식으로 해외출장을 간 자기 당 의원들도 함께 고발해야 형평성에 맞다”고 역공에 나섰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주 “한국당, 총리 시정연설 가로막고 ‘책임총리’ 주장…발목잡기 중단하라” (2018-04-11 11:47:34)
민주당, 경선 앞두고 충남도지사·대전시장 예비후보 토론회 개최 (2018-04-10 11:5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