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실화 된 ‘피의자 이명박’…정의당 “속죄할 마지막 기회다”
등록날짜 [ 2018년03월06일 16시28분 ]
 
【팩트TV】정의당은 6일 ‘피의자 이명박’이 현실화되자 “여기까지 오는 데 참으로 오랜 시간이 걸렸다”며 사필귀정이라는 반응을 나타냈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검찰이 오는 14일 다스 실소유주 문제와 (100억대) 뇌물수수 혐의 등에 대해 피의자로 조사하기 위해 이 전 대통령에게 소환통보를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이 전 대통령이 ‘정치보복’을 주장하며 소환에 불응할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무엇보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반드시 소환에 응해야 한다”며 “검찰에 출석해 모든 진실을 스스로 털어놔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전 대통령에게 “정권을 치부의 수단으로 전락시키고 국민의 눈을 철저하게 가려왔던 지난날의 죄과에 대해 속죄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임을 명심하기 바란다”고 경고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회찬 "남북정상회담 합의…마치 우물 가에서 숭늉 끓이는 것 같다" (2018-03-07 10:48:38)
최성 "안희정 사태, 참담함과 무한책임 느낀다" (2018-03-06 12:1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