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정미, 김여정 방남에 "지금이 한반도 미래 바꿀 골든타임"
"정치권, '평양올림픽' 공방 지우고 평화외교 힘 모아야"
등록날짜 [ 2018년02월08일 10시46분 ]
 
【팩트TV】이정미 정의당 대표는 8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의 방남 소식이 전해지자 “지금이 한반도 미래를 바꿀 골든타임”이라며 환영한다는 뜻을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상무위 모두발언을 통해 “김 부부장을 비롯한 대표단은 김정은 위원장의 의중을 누구보다 잘 아는 것으로 알려졌다”며 “이번 대표단 방문은 북한 역시 평창올림픽을 남북 관계 개선의 출발점으로 기대하는 것으로 읽힌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평창 이후 한반도 평화를 열어나가기 위해서는 이번 북측 방문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며 “정부는 대표단과의 대화를 시작으로 남북 대화 확대와 북미 대화 주선 등 적극적인 외교 전략을 펼쳐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보수 정당에서 평창 올림픽을 ‘평양 올림픽’이라 비난하는 것에 대해 “어제 평창올림픽 결의안을 채택한 국회도 힘을 보태야 할 때”라며 “이제 평양올림픽 공방을 머릿속에서 지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국민 앞에서 평창올림픽 성공을 약속하고도 정치공세를 위해 올림픽을 깎아내리는 것은 자기 배신”이라고 지적하면서 “내일이면 올림픽이 개막한다. 정치권이 한 걸음 더 나아가 대담하고 적극적인 평화외교에 힘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고 말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신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심재철 "文정권, 국제사회 육해공 대북제재 모두 무력화시켰다" (2018-02-08 11:05:23)
류여해 “TV조선 파이팅? 홍준표, 당대표 그만둘 때 됐다” (2018-02-07 14:5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