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지원 "몸싸움 아수라장 당무회의, 安 '용팔이구정치' 하고있다"
등록날짜 [ 2018년01월12일 16시32분 ]
 
【팩트TV】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는 12일 안철수 대표가 몸싸움 속에서도 전당대회 준비위 구성을 의결하기 위한 당무회의를 강행하자 “안철수의 새정치가 용팔이 구정치가 됐다”고 비난했다.
 
박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당무회의장이 아수라장”이라면서 “회의장 입구도 몸싸움, 회의장 내도 고성과 몸싸움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안 대표의 표정을 보니 벌겋게 상기돼 있던데, 두려워서 문 잠그고 친안파 단합대회 하다니 불쌍하고 처량해 보인다”고 꼬집었다.
 
그는 자신이 “직전 대표임에도 당무위원에 선임 안 됐다”며 이유를 ‘반(反)안철수’이기 때문이라고 불만을 토로했다.
 
또 안 대표는 김동철 원내대표와 박주현 최고위원에게조차 통보 없이 최고위원회를 소집했고, ‘반안’이 다수인 의원총회를 참석하지 않는다고 설명하면서 “이미 대표로서 자격을 상실했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안철수의 새정치가 용팔이구정치가 됐다”며 “어쩌다 사람이 저 모양이 됐을까” 한탄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천정배 "안철수, 험한 모습 보이지 말고 합의이혼 하자" (2018-01-15 11:32:43)
민주당, 日 아베 '위안부 합의' 이행 주장에 "매우 유감. 법적 책임부터 인정해야" (2018-01-12 15:3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