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43개 시민사회단체 "남북미, 당장 전재조건 없이 대화 나서라"
"위기상황 돌파구 마련했던 것은 제재 아니라 대화와 타협"
등록날짜 [ 2017년08월10일 14시44분 ]
 
【팩트TV】참여연대와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등 43개 시민사회단체는 10일 우리 정부와 미국, 북한을 향해 “한반도 위기 불러올 수 있는 군사위협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시민단체들은 이날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 세종대왕상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북한의 추가 핵·미사일 실험 중단과 한미 합동군사훈련 중단 및 사드배치 철회를 요구하며 “일촉즉발의 한반도 위기를 완화시키고 대화와 협상 분위기 조성을 위해 필요한 조치”라고 주장했다.
 
이어 “북한의 선제적 조치를 전제 조건으로 삼아서는 대화 테이블에 앉는 것이 불가능하다”면서 “전면적이고 과감한 정책 없이는 문재인 정부의 베를린 구상도 실현되기 어렵다”며 정부에 과감한 정책 전환을 주문했다.
 
시민단체들은 “미 트럼프 대통령이 핵전쟁을 연상시키는 발언으로 겁박하자 북한은 괌 주변 해상수역에 대한 포위사격 경고로 응수하고 있다”면서 “한반도 주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인질로 삼는 북한과 미국의 태도를 용납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또한 “북한을 제재와 압박으로 굴복시킬 수 없다는 것은 전혀 새로운 사실이 아님에도 한미를 비롯한 국제사회는 도돌이표처럼 이를 반복하고 있다”면서 “그러니 지금 한반도는 과거 실패한 접근법을 반복할 정도로 한가한 상황이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위기상황에서 돌파구를 마련했던 것은 언제나 대화와 타협이었다”면서 “북미 모두 상대방이 받아들일 수 없는 선행 조치만 요구할 것이 아니라 전제조건 없는 대화에 당장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당장 우발적인 군사충돌을 막는 조처를 마련하고 민간교류 재개를 시작으로 남북관계 복원 발전을 위한 논의가 이루어져야 한다”면서 “시민사회를 이를 위해 오는 10월 10·4선언 10주년을 즈음한 남북공동 행사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팩트TV] 오늘의 생중계 일정(8월 11일) (2017-08-11 09:41:30)
경실련 "종교인 과세 유예가 정부여당 공식입장인가? (2017-08-10 12:28: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