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의당 "흠결 큰 안경환, 검찰개혁 정당성 담보에 의문"
등록날짜 [ 2017년06월16일 16시02분 ]

【팩트TV】정의당은 16일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0대 당시 교제했던 여성의 도장을 위조해 몰래 혼인신고한 사실을 시인하고 사과한 것과 관련 “안 후보자의 과거 흠결이 검찰 개혁의 정당성을 담보할 수 있을지 미지수”라며 회의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추혜선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안 후보자가 일고의 변명 없이 과거의 불미스런 일을 진솔하게 사과한 점은 인상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하지만 한 여성의 일생에 지울 수 없는 상처를 남겼다는 점은 변함없는 사실”이라면서 “아울러 숱한 저술에서 드러났던 성적 고정관념은 여러 해명에도 불구하고 우려가 크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검찰 개혁이 매우 시급한 과제이긴 하나 안 후보자가 가진 과거의 흠결이 개혁을 정당성을 담보할 수 있을지 의문”이라면서 “정의당은 청문회를 통해 자격 여부를 명확히 밝히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안경환 후보자느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혼인신고 논란과 관련 “전적인 저의 잘못으로 변명의 여지가 없는 행위"라며 "그 후로 오늘까지 그때의 그릇된 행동을 후회하고 반성하며 살아왔다”고 밝혔다.
 
그러나 혼인무효 소송 판결문 유출에 대해서는 “개인 사생활에 관련된 것이고, 상대방은 공직자도 아닌 사인인데, 사인에 관련된 부분까지 언론에 유출된 것에 대해 의문을 가지고 있다”며 배경에 강한 의혹을 제기했다.

#팩트TV 정기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ARS신청 1877-0411, 직접신청 https://goo.gl/1OjzfE

 

.
올려 0 내려 0
팩트TV 보도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바른정당 "안경환, 범법자를 법무부 장관으로 인정할 국민 없다" (2017-06-16 16:53:59)
바른정당 "文, 北 조건없는 대화…소득도 없이 휘둘릴 것" (2017-06-16 12:1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