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27186479

댓글 6 예비 베플
작성자
숨기기

시간순 | 추천순 | 반대순
이제바꾸자 11.13 00:51
자리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마음이 왜이리 허할까요....감사합니다. 삭제
0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권력감시 11.13 00:49
11월5일 도올 선생님 연설 듣고, 12일 날 참석하신 분들도 많습니다!, 도올 선생님께도 충분한 발언 기회를 주시기 바랍니다! 삭제
2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민주시민 11.13 00:40
오늘 광장에 모인 시민들이 도올선생 강의 들으로 온겁니까? 전체 국민을 생각해야죠. 적당히 합시다~ 삭제
0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권력감시 11.13 00:21
행사 진행하는 분들은, 노래 듣는게 중요한가? 도올 선생님 연설을 막는 것 보니, 생각이 있는 사람들인지, 연설 내용도 못 알아 듣는 사람들인지? 어처구니가 없네! 김제동 님 얘기 잘하시지만, 일상적인 진행 밖에 더 되나? 5천만의 국민을 설득할 수 있는, 도올 선생님의 연설을 막지 말라! 삭제
1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전건하 11.12 19:18
행사진행팀은 왜 김용옥 교수님의 발언을 막는겁니까! 시간떼우는 시간을 김제동씨 대신 김용옥 교수님께 마이크를 넘겨도 되는거잖아요. 발언을 막는모습 불쾌했습니다. 김교수님 목이 쉬었음에도 열변을 토해주셔서 너무 감사했습니다. ㅠㅠ 사랑합니다. 삭제
2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안정희 11.12 19:10
도올 선생님, 민중을 대변한 귀한 말씀 고맙습니다! 삭제
1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