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12175853

댓글 4 예비 베플
작성자
숨기기

시간순 | 추천순 | 반대순
sook 04.29 22:22
지나가다 현수막 봤는데
차로 가는길이라 언뜻 봤지만 그랬구나!
표현의 자유를 연행한거네.
멍멍 그소리에 심한 빡침?

삭제
0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penandbookjeon 04.29 03:12
겅찰 창녀보다 당신이 낫소. 진정핫 시민. 대부분 사람들은 봉급 잘릴까봐 창녀짓을 하는데.. 용기있는 남자.
1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조성익 04.28 21:22
삭제
0 0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성낙중 04.28 20:43
저것도 전라도 섀끼가 c발눔 좃나게 패부러 삭제
0 1
댓글의 댓글달기 0 리스트보기
1